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4-10-06 08:55
단군의 역사를 연구하는 방법_행촌 이암 단군세기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5,376   추천 : 0  

[단군의 역사를 연구하기 위해서는 고려 당대 최고의 명필가요 충신인 행촌 이암 선생의 단군세기를 보시면 됩니다]

* 문중에서는 연구하여 복원을 하였는데 강단 식민사학자들은 위서라 하니 참으로 말세로다!
* 단군의 역사를 편년체로 기록한 위대한 역사서가 바로 단군세기라! 이를 어찌 모르는가?

단군세기는

고려때 행촌선생 이암 문정공이 전한 책으로,
1세 단군 왕검으로 부터 47세 단군 고열가까지 2,096년 동안
각 단군의 재위기간에 있었던 주요 사건들을 편년체(연대순)로 기록했다.

한단고기에 편철되어 있으며 고성이씨 문중에서 복원하였다.


[행촌 이암 선생은 고려당대 최고의 명필가요. 충신인 고성이씨 문중의 실존 인물이다]
[이분의 고손자가 바로 태백일사를 기록한 괴산 이맥 선생이다]

* 행촌(杏村) 이암(李嵒)

행촌 이암 선생은 1297년에 태어나 1364년 공민왕 14년에 돌아가신 분이다.
1358년(공민왕 7년)에는 수문하시중 (守門下侍中) 즉, 오늘날 국무총리직에 계셨던 분이다.

가공의 인물이 아니라 실존인물이다.

서울대 한영우 교수는 행촌 이임선생의 생애와 사상을 출간할 정도로
고려 당대의 대 석학이자 유불선에 능통하셨던 분이셨다.
또한 신라 김생, 고려 이암으로 대표되는 최고의 명필가였다.
→ 이분의 글은 일본놈들이 모조리 가져가 국보급으로 보관중이다.

그 분이 세권의 저서를 남겼는데
하나는 '태백진훈'으로 '도학심법서'요
하나는 '농상집요'로 경세실무서(농업의 종합계획서)이고,
하나는 역사서 '단군세기'로 47대 2096년의 역사를 기록한 역사서이다.

태백진훈과 단군세기는 우리역사교육원에서 이미 수회에 걸쳐 공개강좌를 하였다.
(사)행촌학술문화진흥원에서도 단군세기 복원작업을 하고 있다.
→ 간사 이정호 017-320-0133

그 단군세기 서문을 보면
이미 1300년대 사셨던 당대 최고의 대 석학 행촌 이암 선생은
이미 삼신(三神)의 도(道)와 신시개천(神市開天)의 역사를 아셨다.

삼신은 곧 마고의 역사요, 신시개천은 배달 즉 한웅씨의 역사라.
그분이 가신지 640여년이 지났는데 어찌하여 우리는 ‘삼신의 도’를 까맣게 잊었다는 말인가?

* 행촌이암의 생애와 사상 책 구입 바로가기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88931205275&orderClick=LAG&Kc=

* 주요 약력

- 1297. 4. 15 : 출생
- 1313 : 충선왕 5년 17세의 나이로 문과급제
- 1330 : 충숙왕 17년 동지공거 (同知貢擧, 오늘날 고시위원)
- 1341 : 충혜왕 2년 지공거가 되어 과거를 주관함 (知貢擧, 오늘날 고시위원장)
- 1347 : 충목왕 3년 우대언 (右代言, 오늘날 대통령 비서실장)
- 1358 : 공민왕 7년 수문하시중 (守門下侍中, 오늘날 국무총리)
          서북면병마도원수 (西北面兵馬都元帥, 오늘날 참모총장), 홍건적 4만 격퇴
- 1363 : 공민왕 13년 10월 3일 강화도 해운당에서 단군세기를 집필
- 1364 : 공민왕 14년 5월 2일 돌아가심 (향년 68세)

이분의 저서를 부정하고 위서라 하는 황당한 녀석들
단군세기 서문을 인용한 일국의 대통령 공격도 주저하지 않는 간큰 녀석들

하늘의 천벌을 받으리라...

* 단군세기 전편읽기
  http://bluecabin.com.ne.kr/handangoki/dangun.htm

단군세기 전편은 본 홈페이지에 지도를 자세히 붙여 연재코자 합니다.
빠른시간내 모조리 올려드리겠습니다.

(계속)


 
   
 

Total 1,635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마고이야기_부록_부도지 등장인물 및 주요사건 최고관리자 19-08-15 09:17 77 0
공지 (복습) 칠석의 의미 최고관리자 19-08-15 09:03 37 0
공지 다시 북극성으로... 최고관리자 19-08-11 17:14 99 0
공지 (천문류초) 2019년 9월 3일_수성과 화성, 그리고 금성 (1) 최고관리자 19-08-09 16:09 165 0
공지 (천문류초) 2019년 8월 24일_화성이 남방 주작 성수 헌훤별 자리… (3) 최고관리자 19-07-24 09:21 206 0
공지 답변_서안 피라미드는 사실입니다! 최고관리자 19-08-05 15:32 169 0
공지 이을형 박사_중국과 일본의 역사왜곡 어디까지 하고 있나_1편 (1) 최고관리자 19-08-06 09:50 152 0
공지 김석동_한국인 고유의 특성 = 국가 발전의 원천! (1) 최고관리자 19-08-06 09:31 141 0
공지 하늘이 징후를 보이는 것은 ? (1) 최고관리자 19-08-06 09:06 123 0
공지 동사(東史) 단군본기(檀君本記)_누가 신화라 하는가? (1) 최고관리자 19-08-01 15:51 255 0
공지 성균관대 이기동 교수, 한단고기 진서 맞아 (1) 최고관리자 19-07-17 14:25 399 0
공지 (출간환영) ‘단군의 호적 등본’을 밝혀내었다! (1) 최고관리자 19-07-11 10:56 458 0
공지 자연사물 평화, 평등 사상 (1) 최고관리자 19-07-08 09:43 441 0
공지 마고(麻姑)할미 이야기_17_2세 부루, 3세 읍루씨가 천부를 전수… 최고관리자 19-07-06 14:34 320 0
공지 (처음 방문 필수_반드시 보세요) [운영자 직강] 1편으로 연속해… (1) 최고관리자 15-06-05 21:09 17350 0
공지 [운영자 직강]_세종대왕의 천문류초 2019 동영상강좌 (2) 최고관리자 19-06-29 15:43 557 0
공지 [운영자 직강]_부도지 2019 동영상강좌 (1) 최고관리자 19-06-29 15:29 568 0
공지 [운영자 직강]_신비의 카일라스_마고대성 (1) 최고관리자 19-06-27 09:04 655 0
공지 (8월말과 9월초가...?) 2019.3.20 이후 주요 천문현상 최고관리자 19-03-20 15:06 665 0
공지 중국의 동북공정 음모 대응방안_29페이지 최고관리자 14-08-19 08:47 15927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0712 0
공지 역사홍보 자료_진실된 역사를 알려드립니다! 최고관리자 18-08-20 10:48 2936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9805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0502 0
85 하남성_개봉박물관_동이(東夷) 최고관리자 14-12-01 16:30 7516 0
84 초기신라 미스터리 최고관리자 14-11-30 15:41 9084 0
83 (2014년 음력 10월 증보판) 일만천년_천손민족_역사_57페이지 최고관리자 14-11-28 17:36 20980 0
82 고동영 저_연대순으로 엮은 단군조선_47대사_308페이지 (1) 최고관리자 14-11-28 14:43 6989 0
81 (일본=삼신의 자손) 고사기에서 고백, 신도의 뿌리=천산산맥=황… 최고관리자 14-11-28 09:16 6213 0
80 (김정민 박사 강의동영상) 인류의 시원 파미르 고원 최고관리자 14-11-27 17:06 8512 0
79 (전문) 티베트인들이 3400미터 고도에 오르게 된 이유 최고관리자 14-11-26 15:37 5306 0
78 (주장/고구려 수도를 찾아서) 평양, 동황성은 하북성에서 찾아야… 최고관리자 14-11-25 16:49 7506 0
77 천산설련 최고관리자 14-11-21 10:12 7240 0
76 (단기고사) 단재 신채호 중간서 본 전체 'PDF' 파일 최고관리자 14-11-21 08:57 6061 0
75 (김정민 박사 / 강의 동영상) 위대한 겨레(케레이)의 이동 최고관리자 14-11-17 13:00 7622 0
74 (정신차리자) 국보 1호는 일본 침략의 상징물! 최고관리자 14-11-13 12:48 4580 0
73 (어떤 추적) 석가모니 부처는 마고대성 수미산에서 수증복본의 … 최고관리자 14-11-11 09:17 8855 0
72 (교육자료) 수미산_마고대성_3편 최고관리자 14-11-08 09:18 5604 0
71 (일본도 삼신의 자손) '參 = 三', 그들도 삼신의 자손… 최고관리자 14-11-07 09:05 5251 0
70 (독자 투고) 사회와 국가, 인류의 미래를 어지럽히는 패륜아들의… 최고관리자 14-11-04 10:19 4414 0
69 (교육자료) 수미산_마고대성_2편 최고관리자 14-11-04 06:41 7487 0
68 (교육자료) 수미산_마고대성_1편 최고관리자 14-11-02 21:57 7654 0
67 (분노의 추적기) 규원사화 북애노인 친필본 추적기 최고관리자 14-10-26 23:15 9457 0
66 러시아 고대 연방국의 강역 = 환국 12연방의 강역 최고관리자 14-10-23 11:46 9129 0
65 환국, 어디까지 진실인가 최고관리자 14-10-23 11:04 9150 0
64 몽골 역참제도 얌_마고역사 전파 루트 (환부와 권사) 최고관리자 14-10-22 10:44 10267 0
63 잊지마세요. 넓은 마음으로 역사를 바라 보시기 바랍니다. 최고관리자 14-10-21 15:15 6126 0
62 (한사군 역사조작_2편) 역사조작_1913년_2편_한낙랑군 재평양설… 최고관리자 14-10-21 11:46 4678 1
61 마고역사_이동루트 최고관리자 14-10-20 14:29 5710 1
60 점점더...헝가리 = 알타이 = 환국 12연방 최고관리자 14-10-20 11:23 7220 2
59 (우즈베키스탄=조선남자들의 나라) 도대체 이를 어찌 할 것인가? 최고관리자 14-10-18 11:36 5244 0
58 (위구르와 우리는 형제) 환국 12연방 = 위구르 대제국 최고관리자 14-10-17 08:46 7652 0
57 (우리역사의 맥) 부도의 이동_1 최고관리자 14-10-16 09:19 7502 0
56 (한사군 역사조작_1편) 역사조작_1913년_1편_비문을 파내어 한반… 최고관리자 14-10-15 14:29 5046 2
55 동이의 대륙강역_1_치우환웅 최고관리자 14-10-14 10:51 6637 0
54 (충격) 중앙아시아 카자흐스탄에 고조선의 삼조선 통치체제와 수… 최고관리자 14-10-10 08:38 12129 0
53 (행촌 이암 단군세기 집필의 현장) ‘삼족오’가 안내한 강화도… 최고관리자 14-10-09 07:16 5357 0
52 [행촌이암_단군세기] 2세 단군 부루 최고관리자 14-10-08 11:26 5069 0
51 단군의 무덤은 동북삼성에서 찾아야! 최고관리자 14-10-06 17:42 6776 0
50 [행촌이암_단군세기] 1세 단군왕검 최고관리자 14-10-06 13:53 5209 0
49 단군의 역사를 연구하는 방법_행촌 이암 단군세기 최고관리자 14-10-06 08:55 5377 0
48 (서울대 이민재 교수) '천지꽃' 진달래가 제일이다_무… 최고관리자 14-10-05 15:00 7697 0
47 (광복 70주년 무궁화 음모론) 천지화(天指花)는 진달래, 무궁화… 최고관리자 14-10-02 17:08 10723 0
46 신라 왕들의 명칭 문제_거서간_차차웅_이사금_마립간 최고관리자 14-10-02 16:43 5440 0
45 규원사화 진본이 국립중앙도서관에 있음에도 왜 연구를 하지 않… 최고관리자 14-10-02 08:40 5540 1
44 (무령왕릉은 조작품) 신하와 왕의 묘비문 비교 최고관리자 14-10-01 15:01 5508 0
43 개천절에는...마니산 참성단으로... 최고관리자 14-09-29 15:41 6364 0
42 중국 정사에 기록된 치우한웅_치우는 옛 천자이시다! 최고관리자 14-09-28 08:41 5139 1
41 식민사학의 말살을 우려하는 어떤 글을 보고.... 최고관리자 14-09-25 13:47 4584 0
40 신강위구르자치구 박물관 소장_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14-09-24 11:14 8095 0
39 사해에 퍼진 마고(麻姑)의 자손들이 이제 손을 잡아야 합니다. 최고관리자 14-09-24 09:00 5575 0
38 고려사에 '단군편' 있었다. 최고관리자 14-09-23 08:21 8370 1
37 (치우한웅과 묘족_3편) 태백일사에 기록된 치우한웅의 생생한 역… 최고관리자 14-09-21 13:53 5245 0
36 (경악_1) 그는 누구인가? (2) 최고관리자 14-09-20 09:44 8796 0
   31  32  33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