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5-12-09 16:29
(대수맥님의_앵무새 죽이기) 열수를 찾아라_1편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3,949   추천 : 0  

[대수맥님의 추적은 참으로 정확하고 논리정연합니다. 열수관련 글은 너무나도 중요해서 별도로 올려드립니다]
[더욱 자세한 것은 아래 링크를 통해 보시기 바랍니다. 저보다 10배는 더 연구하신 분 입니다. 복본!]

* 대수맥님의 "앵무새 죽이기" / 열수를 찾아라_반론

http://www.coo21.rgro.net/bbs/zboard.php?id=data_art&page=1&sn1=&divpage=1&sn=off&ss=on&sc=on&keyword=낙랑군&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186

열수는 한반도 대동강이라 하는
앵무새 등 매식자들 주장은 생략


【필자筆者 반론】

(참고) 대수맥님은 고위공직에 계신분입니다(^.*)

1.  예족濊族의 지명 고찰考察

호불여지국이 있는데 성이 열烈이며 기장을 먹는다. 
有胡不與之國 烈姓 黍食  <산해경山海經 권17 대황북경大荒北經>
유호불여지국 열성 서식

청장수는 장무현 옛 성 서쪽인 옛 예읍을 돌아 흐른다. 
강물의 한 갈래가 나오는데 예수라 한다. 
淸漳巡章武縣故城西 故濊邑也 枝瀆出焉 謂之濊水 
청장순장무현고성서 고예읍야 지독출언 위지예수 
<수경주水經注 청장수淸漳水 조條 력도원酈道元의 주석註釋>

필자筆者는 앞선 글에서 [단군조선]의 양대 산맥인 예인濊人들이
하북성河北省에서 예수濊水와 예읍濊邑을 중심지로 삼아 넓게 퍼져 정주定住하고 있었음을 밝혔다. 
이들을 한족漢族 사서史書에서는 그들이 인식 한대로 [예濊*예穢*예薉]로 표기했다.

❶ 왕회해王會解*한서지리지漢書地理志*삼국지三國志*후한서後漢書*통전通典은 예濊
❷ 사부비요본四部備要本*한서무제기漢書武帝紀에는 예薉
❸ 사기흉노전史記匈奴傳*한서식화지漢書食貨志*왕망전王莽傳*진서晋書*위서魏書는 예穢

이쯤에서 주목할 사실이 있다. 

우리 민족은 결코 스스로를 [예濊]라고 하지 않았음을 염두에 둘 때
부족명部族名으로서의 [예濊]가 한족漢族의 음차音借라면
한음漢音으로서 <후이>라고 한다는 부분(사해辭海의『예濊』 소리 값 참조)을 유념해야 한다.

그렇다면 순수한 우리말은 무엇이었을까? 
음가音價가 비슷하다고 가정할 경우 [후~위夫餘]가 이자동음異字同音이 된다. 
단군조선 부여계扶餘系의 일지一支가 예족濊族임이 분명한 사실과 절묘하게 일치되는 것이다.

❶ 고리국槀離國 왕자王子 동명東明이 [부여夫餘]에 가서 개국開國했는데 그 지역을 한족漢族 문헌들은 [예지濊地]라고 기록했다. 
분명히 동일 지역에 대한 다른 명칭이다. 
아래 기록을 보아도 동명東明이 예지濊地로 가서 부여夫餘를 건국하고 있음을 잘 알려준다.

북이北夷 탁리국槖離國 왕자王子 동명東明이 부여왕夫餘王이 되었다. <논형論衡 권2 길험편吉驗篇*후한서後漢書 부여전扶餘傳>

그 도장의 글에 예왕지인이라 하고 나라 안에 옛 성이 있는데 예성이라 한다. 
본래 예맥의 땅이었다. 
其印文言 濊王之印 國有故城名濊城 蓋本濊貊之地 <삼국지三國志 부여전>
기인문언 예왕지인 국유고성명예성 개본예맥지지

부여는...본래 예의 땅이다. 
夫餘國...本濊地也 <후한서後漢書 부여전>
부여국...본예지야

즉 부여夫餘란 명칭은 동명東明이 처음 사용한 게 아니라 이미 거주하고 있었던 예족(濊族-부여인夫餘人)들이 부르고 있던 지명이었다. 
이 같은 사실은 부여지夫餘地에서 [예왕지인濊王之印]이 나왔다는 진하秦夏 사서史書의 기록이 증명해준다.

그 지역은 부여夫餘 사람들의 말로서는 부여夫餘 땅이며 화하인華夏人들이 기록한 예지濊地였다. 
동명東明이 부여夫餘를 개창開倉하면서 같은 지역 이름으로서 국명國名을 삼았는데
이를 음차音借한 한인漢人들이 [예濊와 부여夫餘]로 달리 기록한 듯하다.   
왜냐하면 모두 동음이자(同音異字-후이*후~위)이기 때문이다.

※ 우리말로 예濊와 부여夫餘의 소리 값은 동일한 고대 단군조선 어군語群이며 한자漢字로 예濊라 기록되어진 까닭은
동명東明이 나라 이름으로 부여夫餘를 썼기 때문에 그 음가音價를 취하는 과정에서
과거부터 인식하고 있었던 예인의 관념을 받아들여 [예濊]로 기술하였기 때문일지도 모른다.

한 무렵에 부여왕은 장례로 사용한 옥갑을 전세의 보물로 여겼다. 
거기 새겨진 글에 예맥의 왕이라 말하였다. 
나라에 옛 성이 있는데 본래 예맥의 땅이었다. 
漢時夫餘王 葬用玉匣傳世以爲寶 其印文言穢貊之王 國有故城蓋本穢貊之地 <삼국지三國志 권30 위지魏志 동이전東夷傳>
한시부여왕 장용옥갑전세이위보 기인문언예맥지왕 국유고성개본예맥지지

부여夫餘 사람들이 스스로 예인濊人이라고 하지 않은 바에야
그리고 부여왕夫餘王 자신도 한족漢族의 호칭呼稱을 빌어 예왕濊王으로 칭稱했을 리도 만무하니
[부여夫餘]가 고대 우리말의 이두식吏讀式 표기인 이상
한인漢人들이 그 소리 값을 [예濊]로 음사音寫한 것이라고 보여 진다
(원래 부여왕지인夫餘王之印이란 표기를 한인漢人들이 예왕지인濊王之印으로 인정하여 기록하였을 가능성이 충분하다). 

왜냐하면
한인漢人들은 [동방민족]을 노골적인 명칭으로 비하卑下하여 기록했는데
구태여 그런 멸시적인 명칭을 스스로 붙일 이유가 없기 때문이다.


1) 맥족貊族  오랑캐라는 의미인 맥貊
2) 예족濊族  더럽다*거칠다*잡초란 뜻인 예濊*예穢
3) 흉노匈奴  오랑캐 노예라는 말인 흉노匈奴
4) 선비鮮卑  천하고 저속한 무리라는 선비鮮卑
5) 유연柔然  꿈틀거리는 징그러운 벌레로 표현한 유유蠕蠕

(2편으로 계속...)


 
   
 

Total 1,88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0월 자연현상과 불도장(인)에 대하여! 최고관리자 20-10-16 14:31 81 0
공지 (행촌 이암 단군세기 집필의 현장) ‘삼족오’가 안내한 강화도… 최고관리자 14-10-09 07:16 5794 0
공지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0-09-29 02:09 120 0
공지 제3부도 투르판 아사달 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20-09-28 15:21 83 0
공지 대속은 수증복본의 의미 최고관리자 20-09-28 12:12 49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6688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1577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3222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2221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2827 0
1381 프랑스 레지신부 옛조선은 북경유역에 있었다. (1) 최고관리자 18-09-04 11:21 4122 0
1380 지성의 가면을 쓴 식민사학의 억지_한마디로 미친 역사조작 집단 (3) 최고관리자 18-09-04 09:13 2097 0
1379 (필독!) 2018 복어계획과 대응방안_1편 최고관리자 18-09-04 07:01 2598 0
1378 강 게오르기 교수_텡그리즘 (1) 최고관리자 18-09-03 16:40 2198 0
1377 화보_유라시아 유목문화 (1) 최고관리자 18-09-03 16:22 2541 0
1376 제 1부 하늘 땅 인간의 조화 유라시아 유목문화 최고관리자 18-09-03 16:20 1231 0
1375 (운곡 제환명) 한자는 우리글이다. 최고관리자 18-09-03 15:29 2190 0
1374 (화보) 카자흐_1편_한국/카자흐스탄 운명적 만남 (2) 최고관리자 18-09-02 16:42 2514 0
1373 (드디어~ 카자흐스탄) 방영을 환영합니다. (1) 최고관리자 18-09-02 16:17 1903 0
1372 (동아일보) 고려 강동6주는 만주땅 (1) 최고관리자 18-09-02 16:02 1912 0
1371 (경고) 역사복원 방해하면 큰일난다. 최고관리자 18-08-30 10:04 1595 0
1370 도올(檮杌)_사기오제본기 해설 (1) 최고관리자 18-08-29 13:33 2734 0
1369 부도지_37_구궁이야기_몸에서 구궁 최고관리자 18-08-29 10:39 2530 0
1368 (출간환영) 한국원형문화의 이해_김영해 저 (3) 최고관리자 18-08-29 10:24 2740 0
1367 슈퍼 영재교육 (2) 최고관리자 18-08-28 15:22 1667 0
1366 中서 4300년 된 고대 도시 발견 (1) 최고관리자 18-08-27 21:24 2806 0
1365 2018_중국의 동북공정 대응방안_1편 최고관리자 18-08-26 15:53 4537 0
1364 역사학계 곧 뒤집어진다. (1) 최고관리자 18-08-26 15:13 2467 0
1363 단군조선_진한_주요유적지 분포도 (3) 최고관리자 18-08-26 10:56 4185 0
1362 문) 단군조선(고조선)의 삼한통치체제를 알고 싶습니다. (1) 최고관리자 18-08-26 10:32 3883 0
1361 (안시성 참고) 연개소문이 장안에 입성하여 이세민의 항복을 받… (1) 최고관리자 18-08-24 19:40 4121 0
1360 송막기문_금나라 시조는 신라인 (1) 최고관리자 18-08-24 08:59 2817 0
1359 (운곡 제환명) 진서 공부_1편 최고관리자 18-08-23 15:46 1601 0
1358 국가와 민족을 우롱(愚弄)하는 횡포(橫暴)_법관과 박시인 박사와… (1) 최고관리자 18-08-23 09:48 2768 0
1357 (남주성 감사관) 서희 6주와 고려 거란 전쟁지역 재고찰 (1) 최고관리자 18-08-23 09:27 3387 0
1356 남주성 역_흠정만주원류고_만주가 신라땅 (3) 최고관리자 18-08-23 09:05 3837 0
1355 역사초보를 위한 우리역사 강의_1편_우리는 어디서 왔나요! 최고관리자 18-08-22 15:33 2393 0
1354 [특별기고] 대한민국은 『개천혁명』으로 다시 태어나야한다 최고관리자 18-08-22 15:05 1764 0
1353 遂見東方君長 (1) 최고관리자 18-08-21 14:52 2615 0
1352 3~4년이내 실현될 미래지도 (1) 최고관리자 18-08-21 10:05 4351 0
1351 역사홍보 자료_진실된 역사를 알려드립니다! 최고관리자 18-08-20 10:48 4459 0
1350 오늘 칠석날, 마고님 복 듬뿍 받는 하루 되세요! (1) 최고관리자 18-08-17 09:24 3422 0
1349 예네들은 왜 이럴까? (1) 최고관리자 18-08-16 16:48 2998 0
1348 역사 광복을 외치다! (1) 최고관리자 18-08-16 13:59 2178 0
1347 대륙의 동이강역_6_동성대왕의 대륙백제 최고관리자 18-08-09 15:08 2777 0
1346 일대일로 차단_미래는? (1) 최고관리자 18-08-09 11:27 3614 0
1345 上帝(상제)는 북극성 최고관리자 18-08-08 13:33 1818 0
1344 대륙의 동이강역_5_고구려가 하북성에... 최고관리자 18-08-08 10:37 2756 0
1343 대륙의 동이강역_4_고구려 2대 유리왕묘가 북경유역에 있다. 최고관리자 18-08-07 10:55 2206 0
1342 동이의 대륙강역_3_번(위만)조선은 패하지 않았다. 최고관리자 18-08-07 10:52 2219 0
1341 동이의 대륙강역_2_기자는 단군조선에 살았다. 최고관리자 18-08-07 10:47 2144 0
1340 허성관 전 장관, '동북아역사재단 해체 외에 답 없다' 최고관리자 18-08-06 16:04 2675 0
1339 (답변) 중앙아시아도 단군조선과 관련이 있습니다. (1) 최고관리자 18-08-02 17:03 4979 0
1338 B.C 1528 단군께서 은나라를 치다. (1) 최고관리자 18-08-02 16:38 4596 0
1337 요임금은 118년 살고, 98년 제위에 있었다. 최고관리자 18-08-01 13:34 2557 0
1336 (레지 신부) B.C 1766년 단군께서 하나라를 치다. (2) 최고관리자 18-07-30 09:30 5100 0
1335 [문답/논평] 2018년 고조선 상이 있다면...수상자는... 최고관리자 18-07-27 09:11 3180 0
1334 상나라~진시황 시기 1500여년 동안 산동/강남 점유 (3) 최고관리자 18-07-26 15:57 4225 0
1333 최초 고조선 기록_B.C 2357~B.C 1818 (3) 최고관리자 18-07-26 15:16 4171 0
1332 레지신부가 '고조선' 기록시 참고한 중국 원사서를 찾… (1) 최고관리자 18-07-26 09:36 5318 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