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21-02-06 15:29
조상과 나의 사슬구조도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651   추천 : 0  

* 조상과 나의 사슬구조도

https://youtu.be/Z5vPO3hDlS4

* 생명나무 체계도_2_”조상과 후손의 사슬 구조도”


사람은
이땅에 태어나서

백회를 통하여 천기를 받고
꼬리뼈 선골(미려)을  통하여
지기를 받고 살아갑니다.

사람이 살아가면서 겪는
재패(재정파탄)와 인패,
인과사병(因果邪病, 난치성 질환) 등은

조상과 후손의
사슬 구조도를 이해해야만
치유할 수 있습니다.


사람은 이땅에 태어나서
살다가 죽으면
곧바로 저승으로 가는 것이 아니라

지상에서의 ‘삶의 성과도’에 따라
200년에서 400년 정도 또는 그이상
지하에서 인신으로 살다가

공부의 계재에 따라
‘신’이나 ‘귀신’으로
된다고 합니다.

그래서
조상과 후손은
파동의 동질성 주파수로 연결된
그물망(네트웍)의 인연의 사슬구조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사람은
우측의 생명나무 그림과 같이

지하무덤(지옥地屋, 땅속집) 속의
조상 인신(유골)이 처한
환경조건에 따라
지상부의 후손들이
나무의 뿌리와 줄기 가지처럼
그대로 조상기운의 영향을 받게 됩니다.

나와 자식과 손자, 증손자들이
4대에 걸쳐
조상들과 물샐틈 없는
그물망 네트웍으로 연결되어
상호 기운을 주고받고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산소는 조상들이
지하무덤(지옥地屋, 땅속집)에서 머무는
약 200~400년간 또는 그이상의
보금자리 ‘집’입니다.

우측사진처럼
좌측은 여(여성형제),
우측은 남(남자형제)으로,
산소 윗부분(입수)부터
자녀수에 따라 등분을 하여
운기의 상태를 감지할 수 있습니다.

자녀가 셋이라면 우측 그림처럼
첫째자녀
둘째자녀
셋째자녀의 운기 상태를
감정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무덤의 윗부분부터
첫째자녀
둘째자녀
셋째자녀 순으로
운기의 상태를 감정할 수 있습니다.

만약 둘째자리 부분에
수맥이 잡히는 등
문제가 있다면
그 자손에 반드시
화(인패, 재패)가 있을 것입니다.

이것은 조상과 후손은 파동의 기운줄이
그물망(네트웍)으로 연결되어 있으므로,
조상 산소 관리를 지극정성으로 해야
화를 입지않고 발복을 받습니다. 
(목숨줄, 생명줄)

조상 산소는
조상들이 머무는 약200~400년 또는 그이상의
보금자리 ‘집(음택)’이라 했습니다.

그런데 그 집에
물이 차거나
나무뿌리가 휘감거나
벌레, 뱀 등이 침범하는 등(오렴)
산소가 오렴의 해를 입을 경우
후손에게 화(인패, 재패)가 미칠 것이므로

반드시
‘음택 명당만들기’ 공사를 통하여
고쳐야만
그 화를 피하고 발복할 수 있습니다.

‘굿’ 등을 통한
임시방편으로는 절대 치유될 수 없습니다.

요즘 후손들이
조상님들 묘소 관리가 어렵다는 이유로 파묘하여
유골을 불에 태워 ‘쇄골’한 후,
지상‘납골당에 가두는 일(지옥地獄)’이
비일비재합니다.

이것은 조상을 모시는 것이 아니라
화형에 처해서 돌 감옥에 가두는 행위와
다를바 없으며,

조상님들이 집을 잃고
거리에서 ‘노숙’을 하는 것과 같은 최악의 불경이며,
후손의 씨앗을 파내서
불에 태워 없애는 것과 같은 패악행위이니,
후손이 끊어지고,
집안이 ‘멸문지화’를  당할 수 있는 불효막급한 행위이니
절대 금기하여야 될 일입니다.

제사는 어떻게 지내야 될까요.

조상들이 산소에 인신으로 머무는
약200~400년간 혹은 그 이상은
정성으로 모셔야 합니다.
(5대 봉제사)

제삿날에 강림하시는 자시(밤11시~새벽1시)에
제사를 모셔야 하는 것은 물론
온 가족이 지극정성으로 제수를 준비해야합니다.
그래야 본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우리의 매장, 제사문화는
하늘문화 그 자체로 전승된 것입니다.

이를 무시하거나 게을리 하는 것은
조상과 연을 끊는 것으로
줄에서 끊어진 연이나 뿌리나 줄기에서 잘라 버려진
나뭇가지 신세와 같이 됩니다.

이처럼 조상과 후손은 사슬처럼
연결이 되어 있습니다.

그러니 조상 모시기를
지극정성으로 하면 반드시 복을 받습니다.

‘직선조 4대, 외선조 4대’
인연줄이 이렇게도 중요합니다.

나무뿌리에 거름주고, 물주면
그 가지가 받아 먹습니다.
조상은 나무뿌리에 해당됩니다.

‘조상 산소돌보기’와 ‘정성드려 제사를 모시는 것’은
효의 연장이며, 의무이고, 복의 근원입니다.

‘효덕천하‘구현의 기본은 ‘조상 제대로 모시기’에서
출발됨을 선언합니다.

조상과 후손의 사슬구조도를
가장 잘 표현한 도표가

바로
우측의 ‘선조음택점검표’ 입니다.

직선조 4대
외선조 4대

산소의 기운을 읽으면
후손의 모든 운기상태를 알 수가 있습니다.

우측의 ‘선조령 정령표’는
얼마나 조상제사를
정성스럽게 모시는지를
점검하는 표입니다.

직선조 4대, 외선조 4대

정성된 제사의 모심 유무를 파악하면
후손의 모든 운기상태를 알 수가 있답니다.

천손민족 유일의 매장, 제사문화
이것의 지킴과 계승은
천손민족의 임무이고
본복을 받는 지름길입니다.

복본!


 
   
 

Total 1,98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폭풍은 휘몰아 치고... 최고관리자 21-04-10 08:26 197 0
공지 (4월 17일 천문현상) 달이 화성을 침범하다. 최고관리자 21-04-04 18:09 191 0
공지 깨달음에 대한 소고_2편_깨달음이란? 최고관리자 21-04-02 10:37 196 0
공지 신이 나를 창조하고...깨달음에 대한 소고...나를 찾으라! 최고관리자 21-03-30 21:35 179 0
공지 새로운 부도 이동도 최고관리자 21-03-29 00:13 206 0
공지 MG이야기_후천시대에 급격히 닥쳐온 지구촌 신금융질서_3편_… 최고관리자 21-03-27 20:52 201 0
공지 천지가 개벽하고 있다. 최고관리자 21-03-26 23:51 207 0
공지 MG이야기_후천시대에 새로 다가온 금융질서_2편 최고관리자 21-03-26 23:34 149 0
공지 MG이야기_후천시대에 새로 다가온 금융질서_1편 최고관리자 21-03-24 22:55 206 0
공지 신지의 예언 최고관리자 21-03-23 09:29 247 0
공지 신의 선택_천부경(天符經)과 바이블 최고관리자 21-03-18 01:48 261 0
공지 地符經(지부경) 전문 최고관리자 21-03-05 00:38 467 0
공지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지성소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1-02-07 13:47 680 0
공지 조상과 나의 사슬구조도 최고관리자 21-02-06 15:29 652 0
공지 생명창조의 비밀_견운모_지유_만나 최고관리자 21-01-30 21:17 684 0
공지 해인금척 태일 천부진언 해설(海印金尺 太一 天父眞言 解說) (1) 최고관리자 20-12-31 10:43 1722 0
공지 (소집령) 하늘일꾼 사명자여러분께 드리는 당부의 말씀_‘인’치… (1) 최고관리자 20-12-23 17:36 1769 0
공지 하늘의 소리 '천지인경' 소개 최고관리자 20-12-15 14:34 687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7686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3572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3635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4184 0
538 “매국사학의 몸통들아, 공개토론장으로 나와라!” 최고관리자 15-12-25 15:06 4384 0
537 진장성도_황하를 못넘어 왔다. 최고관리자 15-12-25 12:18 4074 0
536 금척(金尺) 이야기는 신화가 아닙니다_2편_무궁화...샤론의 장미 최고관리자 15-12-24 16:31 8230 0
535 원래 모습대로 되돌려 놓아야...그게 천손이지요. 최고관리자 15-12-24 09:50 4032 0
534 토론 같은 소리하고 있네... 최고관리자 15-12-23 15:52 4163 0
533 형혹성(熒惑星) 최고관리자 15-12-23 09:12 4419 0
532 금척(金尺) 이야기는 신화가 아닙니다_1편 최고관리자 15-12-22 15:45 6465 0
531 동지(冬至)에 왜 팥죽을 먹을까 최고관리자 15-12-22 11:22 5474 0
530 어차피 마찬가지... 최고관리자 15-12-22 11:10 3979 0
529 청한자 김시습 선생이 기록하다_3편_'금척'과 '… (1) 최고관리자 15-12-21 10:52 5111 0
528 (이진우 박사) 사기조선열전 패수 위치 고찰 최고관리자 15-12-20 11:58 4268 0
527 (천문류초_응용) 황천강-천국입구-염라대왕 최고관리자 15-12-18 16:34 4265 0
526 청한자 김시습 선생이 기록하다_2편_신라 입국의 의미_위정자는 … (1) 최고관리자 15-12-18 10:53 5038 0
525 청한자 김시습 선생이 기록하다_1편 최고관리자 15-12-17 11:47 4233 0
524 운영자도 더 서쪽으로 가고 싶지만...패수... 최고관리자 15-12-17 09:49 4069 0
523 (대수맥) 열수를 찾아라_8편_열수가 대동강이라는 주장은 코메디 (2) 최고관리자 15-12-16 13:27 5637 0
522 (대수맥) 열수를 찾아라_7편 최고관리자 15-12-16 13:14 3844 0
521 (대수맥) 열수를 찾아라_6편_일제의 황당한 지명고증 최고관리자 15-12-16 13:06 4308 0
520 (복본) 청한자 김시습 선생이 꿈꾼세상! 최고관리자 15-12-16 09:06 4057 0
519 (대수맥) 열수를 찾아라_5편 최고관리자 15-12-15 15:13 4042 0
518 (향고도님) 패수관련 참고지도 최고관리자 15-12-15 14:58 3657 0
517 BC108년을 이해하려면... 최고관리자 15-12-15 13:54 4076 0
516 (대수맥) 열수를 찾아라_4편 (1) 최고관리자 15-12-15 13:06 4858 0
515 (대수맥) 열수를 찾아라_3편 최고관리자 15-12-14 15:16 4109 0
514 (새스캔) 중국북방이족과 조선상고사_1편_주이전의 이족考 (1) 최고관리자 15-12-14 14:16 4945 0
513 (대수맥) 요수의 지리적 변천 고찰_4편 최고관리자 15-12-14 14:03 3988 0
512 (대수맥) 요수의 지리적 변천 고찰_3편 최고관리자 15-12-14 13:49 4352 0
511 (대수맥) 요수의 지리적 변천 고찰_2편 최고관리자 15-12-14 13:30 4174 0
510 (참고지도) ‘수경주(水經注)’에 의한 유수(濡水), 요수(遼水),… 최고관리자 15-12-13 21:12 4210 0
509 주무왕 공격로_제 환공_북벌로_그리고 요수 최고관리자 15-12-11 10:34 4056 0
508 (나동현) 중국 북방이족과 조선상고사_PDF 전편 다운받기 (2) 최고관리자 15-12-11 09:54 7311 0
507 (대수맥) 요수(遼水)의 지리적 변천 고찰_1편 최고관리자 15-12-10 15:55 4523 0
506 (참고자료) 요산_요수 최고관리자 15-12-10 10:11 4141 0
505 (대수맥님) 열수를 찾아라_2편 (1) 최고관리자 15-12-10 09:16 5143 0
504 (대수맥님의_앵무새 죽이기) 열수를 찾아라_1편 최고관리자 15-12-09 16:29 4328 0
503 고조선 3연방_번조선 강역관련 참고지도 최고관리자 15-12-09 11:03 4906 0
502 연나라 이동도 최고관리자 15-12-08 11:07 3954 0
501 '번조선'과 '예(濊)'의 위치를 밝혀줄 중요… (1) 최고관리자 15-12-08 10:32 6259 0
500 어째서 이리 난리들인지? 공사 선후를 알아야... (1) 최고관리자 15-12-08 09:08 5183 0
499 (조작증거_참고자료) 손보기(孫寶基) 교수가 증언하는 "조작된 … (1) 최고관리자 15-12-07 09:42 5671 0
498 (역사사기꾼들의 합창_1편) 조작된 점제현 신사비 (2) 최고관리자 15-12-07 09:23 5959 0
497 하늘의 나라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15-12-06 09:35 3864 0
496 대수맥님의 앵무새 죽이기_낙랑군의 역사_3_1편_수성현_갈석산_… (1) 최고관리자 15-12-04 14:15 5526 0
495 대수맥님의 앵무새 죽이기_낙랑군의 역사_2_2편 (1) 최고관리자 15-12-04 09:35 5091 0
494 대수맥님의 앵무새 죽이기_낙랑군의 역사_2_1편 (1) 최고관리자 15-12-04 09:11 5991 0
493 대수맥님의 앵무새 죽이기_낙랑군의 역사_1편 (1) 최고관리자 15-12-03 16:40 6041 0
492 첨성대에서 보는 별자리와 경주 고분 및 유적들 (1) 최고관리자 15-12-03 15:30 7875 0
491 하늘에 숨긴 암호_이용환 저_디코드 다빈치 (1) 최고관리자 15-12-03 13:59 6895 0
490 (천문류초_14_기초편) 이제 북극성이다_8편_천시원(天市垣)_하늘… 최고관리자 15-12-03 12:18 4467 0
489 (매식소굴 고발) 경희대 매식자 조인성이 운영하는 한국 고대사.… (1) 최고관리자 15-12-03 10:35 5122 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