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21-02-06 15:29
조상과 나의 사슬구조도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608   추천 : 0  

* 조상과 나의 사슬구조도

https://youtu.be/Z5vPO3hDlS4

* 생명나무 체계도_2_”조상과 후손의 사슬 구조도”


사람은
이땅에 태어나서

백회를 통하여 천기를 받고
꼬리뼈 선골(미려)을  통하여
지기를 받고 살아갑니다.

사람이 살아가면서 겪는
재패(재정파탄)와 인패,
인과사병(因果邪病, 난치성 질환) 등은

조상과 후손의
사슬 구조도를 이해해야만
치유할 수 있습니다.


사람은 이땅에 태어나서
살다가 죽으면
곧바로 저승으로 가는 것이 아니라

지상에서의 ‘삶의 성과도’에 따라
200년에서 400년 정도 또는 그이상
지하에서 인신으로 살다가

공부의 계재에 따라
‘신’이나 ‘귀신’으로
된다고 합니다.

그래서
조상과 후손은
파동의 동질성 주파수로 연결된
그물망(네트웍)의 인연의 사슬구조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사람은
우측의 생명나무 그림과 같이

지하무덤(지옥地屋, 땅속집) 속의
조상 인신(유골)이 처한
환경조건에 따라
지상부의 후손들이
나무의 뿌리와 줄기 가지처럼
그대로 조상기운의 영향을 받게 됩니다.

나와 자식과 손자, 증손자들이
4대에 걸쳐
조상들과 물샐틈 없는
그물망 네트웍으로 연결되어
상호 기운을 주고받고 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산소는 조상들이
지하무덤(지옥地屋, 땅속집)에서 머무는
약 200~400년간 또는 그이상의
보금자리 ‘집’입니다.

우측사진처럼
좌측은 여(여성형제),
우측은 남(남자형제)으로,
산소 윗부분(입수)부터
자녀수에 따라 등분을 하여
운기의 상태를 감지할 수 있습니다.

자녀가 셋이라면 우측 그림처럼
첫째자녀
둘째자녀
셋째자녀의 운기 상태를
감정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무덤의 윗부분부터
첫째자녀
둘째자녀
셋째자녀 순으로
운기의 상태를 감정할 수 있습니다.

만약 둘째자리 부분에
수맥이 잡히는 등
문제가 있다면
그 자손에 반드시
화(인패, 재패)가 있을 것입니다.

이것은 조상과 후손은 파동의 기운줄이
그물망(네트웍)으로 연결되어 있으므로,
조상 산소 관리를 지극정성으로 해야
화를 입지않고 발복을 받습니다. 
(목숨줄, 생명줄)

조상 산소는
조상들이 머무는 약200~400년 또는 그이상의
보금자리 ‘집(음택)’이라 했습니다.

그런데 그 집에
물이 차거나
나무뿌리가 휘감거나
벌레, 뱀 등이 침범하는 등(오렴)
산소가 오렴의 해를 입을 경우
후손에게 화(인패, 재패)가 미칠 것이므로

반드시
‘음택 명당만들기’ 공사를 통하여
고쳐야만
그 화를 피하고 발복할 수 있습니다.

‘굿’ 등을 통한
임시방편으로는 절대 치유될 수 없습니다.

요즘 후손들이
조상님들 묘소 관리가 어렵다는 이유로 파묘하여
유골을 불에 태워 ‘쇄골’한 후,
지상‘납골당에 가두는 일(지옥地獄)’이
비일비재합니다.

이것은 조상을 모시는 것이 아니라
화형에 처해서 돌 감옥에 가두는 행위와
다를바 없으며,

조상님들이 집을 잃고
거리에서 ‘노숙’을 하는 것과 같은 최악의 불경이며,
후손의 씨앗을 파내서
불에 태워 없애는 것과 같은 패악행위이니,
후손이 끊어지고,
집안이 ‘멸문지화’를  당할 수 있는 불효막급한 행위이니
절대 금기하여야 될 일입니다.

제사는 어떻게 지내야 될까요.

조상들이 산소에 인신으로 머무는
약200~400년간 혹은 그 이상은
정성으로 모셔야 합니다.
(5대 봉제사)

제삿날에 강림하시는 자시(밤11시~새벽1시)에
제사를 모셔야 하는 것은 물론
온 가족이 지극정성으로 제수를 준비해야합니다.
그래야 본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우리의 매장, 제사문화는
하늘문화 그 자체로 전승된 것입니다.

이를 무시하거나 게을리 하는 것은
조상과 연을 끊는 것으로
줄에서 끊어진 연이나 뿌리나 줄기에서 잘라 버려진
나뭇가지 신세와 같이 됩니다.

이처럼 조상과 후손은 사슬처럼
연결이 되어 있습니다.

그러니 조상 모시기를
지극정성으로 하면 반드시 복을 받습니다.

‘직선조 4대, 외선조 4대’
인연줄이 이렇게도 중요합니다.

나무뿌리에 거름주고, 물주면
그 가지가 받아 먹습니다.
조상은 나무뿌리에 해당됩니다.

‘조상 산소돌보기’와 ‘정성드려 제사를 모시는 것’은
효의 연장이며, 의무이고, 복의 근원입니다.

‘효덕천하‘구현의 기본은 ‘조상 제대로 모시기’에서
출발됨을 선언합니다.

조상과 후손의 사슬구조도를
가장 잘 표현한 도표가

바로
우측의 ‘선조음택점검표’ 입니다.

직선조 4대
외선조 4대

산소의 기운을 읽으면
후손의 모든 운기상태를 알 수가 있습니다.

우측의 ‘선조령 정령표’는
얼마나 조상제사를
정성스럽게 모시는지를
점검하는 표입니다.

직선조 4대, 외선조 4대

정성된 제사의 모심 유무를 파악하면
후손의 모든 운기상태를 알 수가 있답니다.

천손민족 유일의 매장, 제사문화
이것의 지킴과 계승은
천손민족의 임무이고
본복을 받는 지름길입니다.

복본!


 
   
 

Total 1,98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폭풍은 휘몰아 치고... 최고관리자 21-04-10 08:26 113 0
공지 (4월 17일 천문현상) 달이 화성을 침범하다. 최고관리자 21-04-04 18:09 115 0
공지 깨달음에 대한 소고_2편_깨달음이란? 최고관리자 21-04-02 10:37 137 0
공지 신이 나를 창조하고...깨달음에 대한 소고...나를 찾으라! 최고관리자 21-03-30 21:35 136 0
공지 새로운 부도 이동도 최고관리자 21-03-29 00:13 162 0
공지 MG이야기_후천시대에 급격히 닥쳐온 지구촌 신금융질서_3편_… 최고관리자 21-03-27 20:52 156 0
공지 천지가 개벽하고 있다. 최고관리자 21-03-26 23:51 173 0
공지 MG이야기_후천시대에 새로 다가온 금융질서_2편 최고관리자 21-03-26 23:34 105 0
공지 MG이야기_후천시대에 새로 다가온 금융질서_1편 최고관리자 21-03-24 22:55 156 0
공지 신지의 예언 최고관리자 21-03-23 09:29 194 0
공지 신의 선택_천부경(天符經)과 바이블 최고관리자 21-03-18 01:48 231 0
공지 地符經(지부경) 전문 최고관리자 21-03-05 00:38 414 0
공지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지성소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1-02-07 13:47 627 0
공지 조상과 나의 사슬구조도 최고관리자 21-02-06 15:29 609 0
공지 생명창조의 비밀_견운모_지유_만나 최고관리자 21-01-30 21:17 631 0
공지 해인금척 태일 천부진언 해설(海印金尺 太一 天父眞言 解說) (1) 최고관리자 20-12-31 10:43 1644 0
공지 (소집령) 하늘일꾼 사명자여러분께 드리는 당부의 말씀_‘인’치… (1) 최고관리자 20-12-23 17:36 1682 0
공지 하늘의 소리 '천지인경' 소개 최고관리자 20-12-15 14:34 649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7650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3482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3582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4143 0
1888 좌도 이야기 그리고 문태사 최고관리자 20-11-14 08:04 163 0
1887 이런 생각, 저런생각...인류의 희망 최고관리자 20-11-10 14:00 181 0
1886 경박호(경하), 덕림석군 최고관리자 20-11-07 11:56 178 0
1885 우량후손 점지 및 육성방안_1편_총괄편 최고관리자 20-11-04 12:13 184 0
1884 (중요자료) 조상과 후손의 사슬구조도 최고관리자 20-11-02 10:13 370 0
1883 전통혼례의 의미 최고관리자 20-11-01 16:14 183 0
1882 수련문화의 도맥 최고관리자 20-10-31 12:24 203 0
1881 세상의 변화에 대해... 최고관리자 20-10-17 17:43 202 0
1880 10월 자연현상과 불도장(인)에 대하여! 최고관리자 20-10-16 14:31 319 0
1879 1010, 이런 생각 저런 생각 최고관리자 20-10-10 12:48 168 0
1878 天有崩必先脫免 최고관리자 20-10-10 12:36 161 0
1877 인신'을 넘어 '영대'의 의미를 깨우쳐야! (1) 최고관리자 20-10-10 11:43 229 0
1876 사람의 근본_본대도 최고관리자 20-10-08 00:16 178 0
1875 사람 생명나무 쳬계도 최고관리자 20-10-07 22:30 170 0
1874 10월의 희망편지_빛의 완성자 최고관리자 20-10-05 13:27 197 0
1873 (동영상 강좌) 개천절의 의미 최고관리자 20-10-03 12:13 209 0
1872 개천절 아침 (1) 최고관리자 20-10-03 10:21 305 0
1871 즐거운 추석 되소서! 최고관리자 20-09-30 16:16 178 0
1870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0-09-29 02:09 319 0
1869 팔곡(八穀)은 그 해의 풍년 또는 흉년을 주관한다. 최고관리자 20-09-28 16:03 208 0
1868 제3부도 투르판 아사달 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20-09-28 15:21 279 0
1867 대속은 수증복본의 의미 최고관리자 20-09-28 12:12 215 0
1866 21세기 신 실크로드를 열며! 최고관리자 20-09-21 09:52 218 0
1865 천부경 최고관리자 20-09-18 16:47 296 0
1864 사해에 계신 동포, 애국동지 여러분! 복본의 사명을 완수합시다… 최고관리자 20-09-12 00:45 246 0
1863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_천산천지 서왕모 최고관리자 20-09-11 19:52 227 0
1862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 최고관리자 20-09-08 22:57 222 0
1861 21세기 환부(鰥夫)와 권사(權士)의 임무_2편 최고관리자 20-09-08 22:55 173 0
1860 동영상 강좌_제2부도 신강성 한턴구리산 최고관리자 20-09-05 12:43 220 0
1859 ‘환부(鰥夫)’의 임무_1편 최고관리자 20-09-05 10:35 245 0
1858 2020년 새천년을 이끌어갈 ‘환부(鰥夫)’를 모집합니다! 최고관리자 20-09-03 00:07 217 0
1857 티벳 피라미드의 비밀_3편_건설의 비밀 최고관리자 20-09-02 17:36 251 0
1856 마고대성의 땅 티벳...그 해방전쟁이 개시되었다. 최고관리자 20-09-02 15:30 187 0
1855 황궁씨의 혼이 서린 박격달봉, 위구르...그 해방전쟁이 시작되었… 최고관리자 20-09-02 15:27 182 0
1854 이런 생각 저런 생각 최고관리자 20-09-01 19:30 185 0
1853 신라국호 최초사용 시기 최고관리자 20-09-01 19:24 321 0
1852 복본의 사명 최고관리자 20-09-01 19:19 214 0
1851 티벳 피라미드_2편_인공구조물의 비밀 최고관리자 20-08-18 23:25 304 0
1850 (재공개) 티벳 피라미드 발견 _ 1편 최고관리자 20-08-15 13:15 285 0
1849 천손민족의 유전적 5대 특징 최고관리자 20-08-15 02:57 325 0
1848 '고리' 이전 연구방법 총론 최고관리자 20-08-02 12:18 689 0
1847 (동영상) 우리민족의 이동경로_1편 최고관리자 20-08-02 12:15 706 0
1846 (유투브) 천손민족의 해부학적 2대 특징 최고관리자 20-08-01 22:08 651 0
1845 여름 눈은 반역의 상징_쿠테타? (1) 최고관리자 20-07-30 13:55 1129 0
1844 (별점보기) 7.23 니오와이즈 혜성 방문 (1) 최고관리자 20-07-22 13:14 1093 0
1843 (오재성 강좌) 삼국사 _구리다물사관 최고관리자 20-07-21 11:39 793 0
1842 7월 21일_오성취합_길조인가 흉조인가? 최고관리자 20-07-19 13:00 551 0
1841 미확인 삼한정통 '한'은 조선8도에 없었다. 최고관리자 20-07-17 22:15 583 0
1840 백제와 위나라의 전투지역은 대륙 최고관리자 20-07-15 12:33 928 0
1839 1930년 만주 이스라엘 건국 그리고...일본 최고관리자 20-07-15 12:26 629 0
 1  2  3  4  5  6  7  8  9  1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