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9-11-13 15:46
일연은 어찌하여 낙랑국 항목을 만들고 한의 낙랑군으로 덮었을까?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865   추천 : 0  
   https://blog.naver.com/corea50sam/221704258829  [53]

* 일연은 어찌하여 낙랑국 항목을 만들고 한의 낙랑군으로 덮었을까?

- 글 : 오학림

https://blog.naver.com/corea50sam/221704258829 

일연은 어찌하여 낙랑국 항목을 만들고 漢의 낙랑군으로 덮었을까?

우리는 같은 명칭으로 인하여 이를 극복하려는 노력을 많이 하였다.

산상왕의 이름은 연우[위궁이라고도 한다.]다.
「위서」에는 “추모(주몽)의 후손 궁은 태어나면서부터 눈을 뜨고 능히 볼 수 있었는데 이가 태조이다.
지금 왕은 태조의 증손으로서 역시 태어나면서부터 사람을 알아 보는 것이 증조 궁과 같았다.

고구리(高句麗)에서는 서로 같다는 말을 ‘위(位)’라고 하므로, 위궁으로 이름을 지었다”라고 기록되어 있다.
(山上王諱延優[一名位宮]故國川王之弟也魏書云朱蒙裔孫宮生而開目能視是爲太祖今王是太祖曾孫亦生而視人似曾祖宮高句麗呼相似爲位故名位宮云)이라는 기록도 보인다.

또한 조선이라는 국명을 여러번 사용되므로 구별하는데 어려움이 있어 단군 조선은 본디데로 그대로 부르고,
기씨조선은 번을 붙여서 번조선, 위만이 다스린 조선은 예항목에서 한사군이 되므로 예조선,
근세조선은 고종이 대한으로 변경하였으니 한조선으로 구별을 하면 혼돈하지 않을 것이다.

高句麗(고구리)와 高麗(고리)와 함께 사용하므로서
해모수에서 보장왕까지 高句麗(고구리)와 왕건에서 우왕까지 高麗(고리) 역사를 바르게 구별하지 못하는 수도 있다.
그리고 斯盧國이 발전한 신라와 고구리에서 독립한 신라를 구별하지 못하여 사서를 보는데 어려움이 있다.

바로 그런 사례가 또 있으니 낙랑이다.
漢四郡의 낙랑과 조선의 낙랑을 구별하지 못하므로 인하여 사서 해석상의 오류를 범하기도 한다. 

우리는 낙랑하면 낙랑태수를 떠 올린다.
분명히 태수가 다스리는 낙랑이 있다.

그런데
왕이 다스리는 낙랑이 있었는데 일연이 <삼국유사>를 쓰면서 이 구분을 못하고, 
후학들도 구분하지 못하여 800년동안 혼돈하고 있다.
 
<삼국유사>에서 고조선, 위만조선, 마한, 이부 다음으로 낙랑국이라는 항목이 있다.
그런데 내용은 낙랑국이 아니라 한사군의 낙랑군으로 덮어 버렸다.
어찌 그렇게 했을까?

항목 제목이 낙랑국이면 낙랑국 역사를 기록해야 마땅한데 낙랑군으로 덮었다.
그렇다면 낙랑국이 없는데 항목을 낙랑국이라고 한 것일까?

<삼국사>기 권14에는 옥저를 순행하는 낙랑왕 최리가 분명히 기록되어 있다.
특히 적이 처들어오면 자동으로 알려주는 自鳴鼓角이라는 보물을 가진 나라다.
낙랑공주와 호동왕자의 이야기가 여기에 있다.

일연이 <삼국사>를 믿지 않아서 낙랑왕국을 기록하지 않는 것인가?
아니면 일부러 낙랑군으로 덮어 버린 것인가?
아니면 낙랑국과 낙랑군을 구별하지 못해서 그렇게 해 버린 것인가?
아무튼 낙랑국에 낙랑군으로 덮어 버린 것이 사실이다.
그렇다면 낙랑국과 낙랑군을 구별할 수가 없었을까?

<후한서>를 보고 인용한 부분이 많으니 보았다.
<후한서>권76 王景傳이나 <후한서>권1하에 낙랑태수에 관한 기록이 있다.

여기에는 태수가 3명이 겨체된다.
이 때가 건무6년(30년)이다.
불과 2년뒤에 낙랑왕 최리가 등장하는데 전혀 다른 낙랑임을 몰랐을까?
 
무엇보다도 한사군의 낙랑군은 <후한서>권85에 의하면 예의 서쪽에 있다.
그런데 예의 북쪽에 고구리가 있고, 고구리 동쪽에 옥저가 있다.

그러니까
낙랑군은 고구리와 예 서쪽에 있으며,
고구리 동쪽에 옥저가 있고
그곳을  순행하는 낙랑왕은 낙랑태수와 전혀 다른 직위와 권력과 나라를 가진 것이다.
그럼에도 낙랑국에 낙랑군으로 덮어 버린 것이다.

분명히 고구리와 예의 서쪽에 있는 낙랑군 그리고 고구리 동쪽 옥저를 순행하는 낙랑왕은 구별이 분명하다.
그런데 일연은 낙랑국에 낙랑군을 덮었다.
그 위에 기자조선 위만조선 삼한을 덮었다.
분명 이들 나라는 그 위치가 조선 8도와는 상관이 없다.
그런데 이들을 조선8도에 넣기 위하여 낙랑국 역사를 하지 않는 것인가?
 
분명히 알수 있는 것은 낙랑군 태수 지역은 漢나라 後漢, 魏를 지나 300년에 낙랑 대방이 신라에 항복하고,
313년에 고구리가 평정하고,
낙랑 대방이 469년대 백제 땅이 되는 변화지역인 <삼국사>기권46지역이고,
<남제서>권58지역에 있었다. 

그러나 낙랑국 지역은 고구리에 흡수되므로 흔적도 없이 사라진 것과 관련이 없는 것인가?

고구리는 32년에 낙랑국을 다물하고,
37년에 한낙랑군을 멸하니
44년에 후한이 다시 낙랑군을 설치하였다.

그래서 49년에 고구리가 북평 어양 상곡 태원을 정벌하였다. 
이 지명으로 보면 낙랑군은 그들에 가까운 지역에 있었다는 것이 된다.
<삼국사>기권46 고구리 백제가 남으로 오월 북으로 유연제로를 다물한 지역에 낙랑군은 있었고,
그 위치는 창해의 서쪽이며 상곡과 태원 가까운 지역으로 보아야 한다.

낙랑군 지역은 고구리 사로국 백제와 가까운 지역이다.
그리고 낙랑국은 옥저 동쪽지역인 것이다.
낙랑군과 낙랑국 사이에는 고구리와 예가 있다. 

몸을 중심으로 좌우손과 같다.


 
   
 

Total 1,87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0-09-29 02:09 30 0
공지 팔곡(八穀)은 그 해의 풍년 또는 흉년을 주관한다. 최고관리자 20-09-28 16:03 24 0
공지 제3부도 투르판 아사달 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20-09-28 15:21 31 0
공지 대속은 수증복본의 의미 최고관리자 20-09-28 12:12 23 0
공지 천부경 최고관리자 20-09-18 16:47 82 0
공지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_천산천지 서왕모 최고관리자 20-09-11 19:52 55 0
공지 신라국호 최초사용 시기 최고관리자 20-09-01 19:24 108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6612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1417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3109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2091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2718 0
320 국사교과서 파동_식민사학 유지를 위한 조선총독부 사관 추종자… (2) 최고관리자 15-08-19 09:10 5270 0
319 진정한 독립열사는 빨갱이로 몰고 형제 4명은 총살시키고...앞으… (1) 최고관리자 15-08-18 15:59 5106 0
318 비자금 그런것은 없습니다. 제발 조심하세요. (1) 최고관리자 15-08-18 11:04 4536 0
317 위대한 대한민국_천손민족의 젓가락 사용의 비밀 (1) 최고관리자 15-08-18 10:15 5291 0
316 (모습) 마고성_마고산성_고모산성_할미산성_삼신산성_노고산성 (1) 최고관리자 15-08-17 16:09 5138 0
315 마고성의 비밀 _ 한국인만 모른다 _ 자기들 역사인데... 최고관리자 15-08-17 16:01 4104 0
314 (불순한 의도 척결) 정부 무궁화 로고 폐지 (1) 최고관리자 15-08-17 13:32 5164 0
313 감사합니다. 꼭 기억하겠습니다. (1) 최고관리자 15-08-16 09:12 4757 0
312 (광복70주년) 무궁화를 나라꽃으로 만들려는 세력들의 음모는? (1) 최고관리자 15-08-16 08:01 5043 0
311 (매국 역사학 고발) 그들이 국고를 탕진해 지도에서 독도를 빼버… (1) 최고관리자 15-08-15 07:52 4468 0
310 (광복 70주년) 슬픈 독립투사의 후손들... 최고관리자 15-08-15 07:28 4258 0
309 친일파 단 한명도 처단하지 못한 업보_슬픈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15-08-13 08:38 4762 0
308 고모치 산에 있는 마고바위 능선 최고관리자 15-08-12 14:34 6499 0
307 조선의용대 부녀 복무단 단장 박차정 생가 부산에 있어~ (1) 최고관리자 15-08-12 10:47 7664 0
306 (광복 70주년 슬픈 대한민국) ‘독립운동 하면 3대가 망한다’ … (2) 최고관리자 15-08-12 08:31 5280 0
305 번한 2대왕 낭사_낭사성 : '산동성 동평=왕검성 설' … 최고관리자 15-08-11 09:30 6767 0
304 저넘들을 '역사매국노'라 부르는 이유... 최고관리자 15-08-11 09:07 3998 0
303 금성과 초승달=뚜꺼비와 토끼 최고관리자 15-08-10 16:09 3971 0
302 (이병도의 유언) 제자들아 이제 제발 역사사기 그만치고 착하게 … (1) 최고관리자 15-08-10 09:54 5859 0
301 (여름휴가 기간중 필독) 동영상 반드시 보세요! (1) 최고관리자 15-08-08 21:55 4785 0
300 (잘한다) 이덕일 박사_이종찬 의원-광복 70주년 식민사학 처단 … (1) 최고관리자 15-08-07 21:29 5174 0
299 등신들...왕검성 최고관리자 15-08-05 09:15 4044 0
298 상/고대사 연구하는 학자들이 거의 없는 이유 최고관리자 15-08-04 12:45 3928 0
297 (김시습의 증언) 세종대왕은 징심록 상교 제 2지 음신지를 보고 … (1) 최고관리자 15-08-04 09:37 6459 0
296 (왜 가슴이 아픈가?) 조선의열단 단장 약산 김원봉 (1) 최고관리자 15-08-03 11:38 8008 0
295 전세계에 퍼져있는 태호복희와 여와의 이미지 최고관리자 15-08-03 09:26 5945 0
294 중앙아시아로 간 배달국 5세 태우의 환웅의 따님 여와 최고관리자 15-07-31 10:14 4533 0
293 (이덕일 박사의 실명 고발) 노태돈, 송호정...너희들 학맥이 양… (2) 최고관리자 15-07-30 16:30 5305 0
292 투사들... 최고관리자 15-07-30 13:56 4183 0
291 왜 광복70주년을 되돌아보게 하나? 현상금 320억원 (1) 최고관리자 15-07-30 10:21 7061 0
290 (단군의 나라 중앙아시아) 아스타나=아사달, 탱그리=단군 최고관리자 15-07-29 10:47 6770 0
289 (거짓말 같지만...) 스웨덴 탱그리=단군신화 최고관리자 15-07-29 10:30 6649 0
288 단군을 부정한 이병도의 국사대관 최고관리자 15-07-28 14:38 4692 0
287 바이킹 그리고 치우와 토르_3편_오딘_바이킹 시원_스웨덴 최초 … 최고관리자 15-07-28 13:54 4365 0
286 독립군들은 일상을 버리고 칼과 총과 폭탄을 손에 쥐었다 (1) 최고관리자 15-07-28 08:45 5628 0
285 [칼럼] 살아 남은자의 슬픔_그리고 친일파 처단 최고관리자 15-07-27 17:23 4398 0
284 어렵지 않습니다. 최고관리자 15-07-27 10:51 3709 0
283 영웅 최고관리자 15-07-27 08:54 3858 0
282 바이킹 그리고 치우와 토르_2편_아스가르드 최고관리자 15-07-24 13:24 4669 1
281 기원 최고관리자 15-07-23 08:42 3717 0
280 바이킹 그리고 치우와 토르_1편 최고관리자 15-07-22 14:00 3823 0
279 이병도의 고백 최고관리자 15-07-22 09:59 3497 0
278 (KBS 기사 소개) 한반도내 한사군설 주장하는 역사매국노들은 사… 최고관리자 15-07-21 09:47 4474 0
277 ‘조선제(朝鮮祭)’ 와 ‘희생제(犧牲祭)’ 최고관리자 15-07-20 10:45 4113 0
276 순례길 최고관리자 15-07-20 09:06 3183 0
275 바이킹의 비밀 최고관리자 15-07-17 11:22 4627 0
274 (이종걸 국회의원 증언) 홍범도, 오동진 두 장군의 성금으로 환… 최고관리자 15-07-17 09:19 4708 0
273 (일만천년의 약속) 부도복건, 사해통화 최고관리자 15-07-16 09:56 4248 0
272 (어떤 주장) 치우(蚩尤)환웅의 치우 본래 한자는 '치우(… 최고관리자 15-07-13 16:47 5691 0
271 (이제 묘족과 손을 잡자) 묘족은 동족, 형제지간_3편_이동 역사… 최고관리자 15-07-13 13:47 6107 0
   31  32  33  34  35  36  37  38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