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9-06-30 10:40
'사기'에 나오는 치우환웅_2편_蚩尤最爲暴, 莫能伐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101   추천 : 0  
   https://youtu.be/pK9ozGrqoUg  [47]
   https://youtu.be/pK9ozGrqoUg  [46]

(중국 최초 정사)_'사기'에 나오는 치우환웅_2편_蚩尤最爲暴, 莫能伐

- 해설 : 운곡 제환명
- 강의 동영상 : https://youtu.be/pK9ozGrqoUg

諸侯咸來賓從. 而蚩尤最爲暴, 莫能伐.
제후함래빈종. 이치우최위폭, 막능벌.

제후들이 모두 와 빈객을 따랐지만 치우가 아주 포악하여 칠 수가 없었다.

集解(집해)
應劭曰:「蚩尤, 古天子.」 瓚曰:「孔子三朝紀曰『蚩尤, 庶人之貪者』.」
응소왈:「치우, 고천자.」 찬왈:「공자삼조기왈『치우, 서인지탐자』.」

집해에서 응소가 이르길 ‘치우는 옛날 천자’라고 했다.
찬이 말하기를 공자삼조기에 ‘치우는 서인이며 탐욕자’라고 일렀다.

索隱(색은)
案:此紀云「諸侯相侵伐, 蚩尤最爲暴」, 則蚩尤非爲天子也.
又管子曰「蚩尤受盧山之金而作五兵」, 明非庶人, 蓋諸侯號也.
劉向別錄云「孔子見魯哀公問政, 比三朝, 退而爲此記, 故曰三朝. 凡七篇, 並入大戴記」.
今此注見用兵篇也.
안:차기운「제후상침벌, 치우최위폭」, 칙치우비위천자야.
우관자왈「치우수로산지금이작오병」, 명비서인, 개제후호야.
류향별록운「공자견로애공문정, 비삼조, 퇴이위차기, 고왈삼조. 범칠편, 병입대대기」.
금차주견용병편야.

색은에 살펴보면
기록에 이르길 ‘제후들이 서로 침략하고 정벌하였다고 했는데, 치우가 가장 포악하였다.’
본래 치우는 천자가 아니다.

또 관자가 이르길
 ‘치우가 노산의 쇠들을 거두어 다섯 가지 병기를 만들었다.
서인이 아님이 분명하다. 아마도 제후의 호.’라고 했다.

류향의 별록에 말하기를 공자가 노나라 애공을 보고 정치를 물었다.
연이은 삼조에서 물러나고 이 기록을 만들었기 때문에 삼조라고 불렀다.
모두 일곱 편인데 대대례기에 함께 들어있다.
지금 이 주석을 보고 병편을 썼다.

正義(정의)
龍魚河圖云:「黃帝攝政, 有蚩尤兄弟八十一人, 並獸身人語, 銅頭鐵額, 食沙石子,
造立兵仗刀戟大弩, 威振天下, 誅殺無道, 不慈仁.
萬民欲令黃帝行天子事, 黃帝以仁義不能禁止蚩尤, 乃仰天而歎.
天遣玄女下授黃帝兵信神符, 制伏蚩尤, 帝因使之主兵, 以制八方.
蚩尤沒後, 天下復擾亂, 黃帝遂畫蚩尤形像以威天下, 天下咸謂蚩尤, 不死, 八方萬邦皆爲弭服.」
山海經云:「黃帝令應龍攻蚩尤. 蚩尤請風伯、雨師以從, 大風雨.
黃帝乃下天女曰『魃』, 以止雨. 雨止, 遂殺蚩尤.」
孔安國曰「九黎君號蚩尤」是也.
룡어하도운:「황제섭정, 유치우형제팔십일인, 병수신인어, 동두철액, 식사석자,
조립병장도극대노, 위진천하, 주살무도, 불자인.
만민욕령황제행천자사, 황제이인의불능금지치우, 내앙천이탄.
천견현녀하수황제병신신부, 제복치우, 제인사지주병, 이제팔방.
치우몰후, 천하부요란, 황제수화치우형상이위천하, 천하함위치우, 불사, 팔방만방개위미복.」
산해경운:「황제령응룡공치우. 치우청풍백、우사이종, 대풍우.
황제내하천녀왈『발』, 이지우. 우지, 수살치우.」
공안국왈「구려군호치우」시야.

용어하도에서 말하기를,

황제가 섭정했다.
치우 형제가 81명 이었고 몸은 짐승 같은데 사람 말을 하였다.

구리 머리와 쇠로 된 이마에 모래를 먹으며,
장, 도, 극, 대노의 병기를 만들어 천하에 그 위력을 떨치면서 무도하게 주살을 하였으며 인자함이 없었다.
만민이 황제로 하여금 천하의 일을 집행하기를 바랐다.

황제는 ‘인의’로써 치우를 저지할 수 없어,
마침내 하늘을 보며 탄식 하자 하늘이 황제의 병부 신표인 신통한 부적을 주어
치우를 제압 굴복케 하고 황제는 병권을 장악하고 팔방을 제압하였다.

치우가 죽은 후 온 세상이 다시 요란하자
황제는 드디어 치우의 형상을 그려서 천하에 위엄을 떨침으로 천하가 치우가 죽지 않았다고 말했다.
팔방의 모든 나라가 모두 순종하였다.

산해경에서 황제가 응룡을 시켜 치우를 공격하게 하니,
치우는 풍백, 우사에게 따르도록 청하여 큰 비바람이 쳤다.
황제가 또 다시 내려 온 천녀에게 말하길
발한테 비를 그치게 함으로써 비가 멈추고 끝내 치우를 죽여 버렸다.’고 일렀다.

공안국이 ‘구리국의 임금 호가 치우다.’라고 말했다.


[추가해설_운영자가 추가한 설명이다]

주1) 사기에서는 배달국 국호를 구리(九黎)라 하였다.

주2) 치우(蚩尤) 환웅을 천자(天子)라 밝히고 있다.

주3) 동두철액(銅頭鐵額)은 치우환웅의 철가면 형상을 말하는 것으로 보여진다.

주4) 모래를 먹는다는(食沙) 의미는 기마민족의 미숫가루 음식문화를 말하는 것으로 설명하는 분도 있다.

주5) 환단고기 태백일사 신시본기를 보면 치우환웅이 제후의 아들 헌원이 반역하자
      치우환웅이 81명의 부장을 소집하여 헌원을 탁록에서 사로잡아 응징하는 내용이 자세히 나온다(추후소개)


최고관리자 19-06-30 11:01
 
* 사마천도 치우환웅의 형제들이 81명이라 하였는데 어떻게 알았을까?
  - 혹시 고조선 역사서인 배달유기를 본 것은 아닐까? ^.^
  - 고구려 유기 100권을 찾으면 그 진실이 밝혀질 것이다.
최고관리자 19-07-02 13:06
 
* 사마천 사기 치우환웅편 강의 동영상

https://youtu.be/pK9ozGrqoUg
 
   
 

Total 1,66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천리 연구가_박제상_그리고 대륙신라 최고관리자 19-10-16 09:03 31 0
공지 무여율법의 4조 최고관리자 19-10-15 10:04 51 0
공지 (박명성 회장) 탓하지 말고 개척 노력하라 (1) 최고관리자 19-10-15 09:50 35 0
공지 '천하대란' 임금이 사라진다. 최고관리자 19-10-14 09:35 129 0
공지 (동영상 강좌) 터키의 놀라운 발견_12000년전 유적 '쾨베클… 최고관리자 19-10-11 08:54 149 0
공지 귀성 (1) 최고관리자 19-10-10 10:49 266 0
공지 올해 마지막 본명일_음력 9월 18일(양력 10월 16일) 최고관리자 19-10-08 10:24 227 0
공지 (꼭 보세요) 우주의 중심 자미원 동영상 강좌 (2) 최고관리자 19-09-17 09:03 437 0
공지 (꼭보세요!) 신비의 카일라스_마고대성 (2) 최고관리자 19-06-27 09:04 1128 0
공지 (꼭보세요!) 소부도지 강의_부도복건_신라건국의 비밀! (2) 최고관리자 19-09-05 17:16 601 0
공지 '사기'에 나오는 치우환웅_3편_炎帝欲侵陵諸侯 최고관리자 19-09-05 16:54 431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1058 0
공지 자연사물 평화, 평등 사상 (1) 최고관리자 19-07-08 09:43 808 0
공지 (처음 방문 필수_반드시 보세요) [운영자 직강] 1편으로 연속해… (1) 최고관리자 15-06-05 21:09 17839 0
공지 [운영자 직강]_부도지 2019 동영상강좌 (1) 최고관리자 19-06-29 15:29 968 0
공지 중국의 동북공정 음모 대응방안_29페이지 최고관리자 14-08-19 08:47 16278 0
공지 역사홍보 자료_진실된 역사를 알려드립니다! 최고관리자 18-08-20 10:48 3245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0136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0814 0
1367 슈퍼 영재교육 (2) 최고관리자 18-08-28 15:22 1310 0
1366 中서 4300년 된 고대 도시 발견 (1) 최고관리자 18-08-27 21:24 2359 0
1365 2018_중국의 동북공정 대응방안_1편 최고관리자 18-08-26 15:53 3149 0
1364 역사학계 곧 뒤집어진다. (1) 최고관리자 18-08-26 15:13 2072 0
1363 단군조선_진한_주요유적지 분포도 (3) 최고관리자 18-08-26 10:56 3082 0
1362 문) 단군조선(고조선)의 삼한통치체제를 알고 싶습니다. (1) 최고관리자 18-08-26 10:32 2798 0
1361 (안시성 참고) 연개소문이 장안에 입성하여 이세민의 항복을 받… (1) 최고관리자 18-08-24 19:40 3236 0
1360 송막기문_금나라 시조는 신라인 (1) 최고관리자 18-08-24 08:59 2198 0
1359 (운곡 제환명) 진서 공부_1편 최고관리자 18-08-23 15:46 1399 0
1358 국가와 민족을 우롱(愚弄)하는 횡포(橫暴)_법관과 박시인 박사와… (1) 최고관리자 18-08-23 09:48 2226 0
1357 (남주성 감사관) 서희 6주와 고려 거란 전쟁지역 재고찰 (1) 최고관리자 18-08-23 09:27 2603 0
1356 남주성 역_흠정만주원류고_만주가 신라땅 (3) 최고관리자 18-08-23 09:05 3038 0
1355 역사초보를 위한 우리역사 강의_1편_우리는 어디서 왔나요! 최고관리자 18-08-22 15:33 1886 0
1354 [특별기고] 대한민국은 『개천혁명』으로 다시 태어나야한다 최고관리자 18-08-22 15:05 1484 0
1353 遂見東方君長 (1) 최고관리자 18-08-21 14:52 2175 0
1352 3~4년이내 실현될 미래지도 (1) 최고관리자 18-08-21 10:05 2677 0
1351 역사홍보 자료_진실된 역사를 알려드립니다! 최고관리자 18-08-20 10:48 3245 0
1350 오늘 칠석날, 마고님 복 듬뿍 받는 하루 되세요! (1) 최고관리자 18-08-17 09:24 2732 0
1349 예네들은 왜 이럴까? (1) 최고관리자 18-08-16 16:48 2556 0
1348 역사 광복을 외치다! (1) 최고관리자 18-08-16 13:59 1748 0
1347 대륙의 동이강역_6_동성대왕의 대륙백제 최고관리자 18-08-09 15:08 2195 0
1346 일대일로 차단_미래는? (1) 최고관리자 18-08-09 11:27 2971 0
1345 上帝(상제)는 북극성 최고관리자 18-08-08 13:33 1480 0
1344 대륙의 동이강역_5_고구려가 하북성에... 최고관리자 18-08-08 10:37 1912 0
1343 대륙의 동이강역_4_고구려 2대 유리왕묘가 북경유역에 있다. 최고관리자 18-08-07 10:55 1598 0
1342 동이의 대륙강역_3_번(위만)조선은 패하지 않았다. 최고관리자 18-08-07 10:52 1624 0
1341 동이의 대륙강역_2_기자는 단군조선에 살았다. 최고관리자 18-08-07 10:47 1624 0
1340 허성관 전 장관, '동북아역사재단 해체 외에 답 없다' 최고관리자 18-08-06 16:04 2291 0
1339 (답변) 중앙아시아도 단군조선과 관련이 있습니다. (1) 최고관리자 18-08-02 17:03 4179 0
1338 B.C 1528 단군께서 은나라를 치다. (1) 최고관리자 18-08-02 16:38 4010 0
1337 요임금은 118년 살고, 98년 제위에 있었다. 최고관리자 18-08-01 13:34 2155 0
1336 (레지 신부) B.C 1766년 단군께서 하나라를 치다. (2) 최고관리자 18-07-30 09:30 4407 0
1335 [문답/논평] 2018년 고조선 상이 있다면...수상자는... 최고관리자 18-07-27 09:11 2808 0
1334 상나라~진시황 시기 1500여년 동안 산동/강남 점유 (3) 최고관리자 18-07-26 15:57 3537 0
1333 최초 고조선 기록_B.C 2357~B.C 1818 (3) 최고관리자 18-07-26 15:16 3683 0
1332 레지신부가 '고조선' 기록시 참고한 중국 원사서를 찾… (1) 최고관리자 18-07-26 09:36 4655 0
1331 고조선의 원저자 '장 밥티스트 레지(Jean-Baptiste Regis)&… 최고관리자 18-07-26 09:24 2144 0
1330 레지 신부의 충격적인 단군조선 세력권_산동성 넘어 양자강 까지… (1) 최고관리자 18-07-25 14:04 3432 0
1329 (충격) 프랑스 레지 신부가 기록한 고조선 최고관리자 18-07-25 13:58 2629 0
1328 (급! 충격 발간) 18세기 프랑스 지식인이 쓴 '고조선' 최고관리자 18-07-25 13:49 2515 0
1327 (답변) '달(月)'이... (1) 최고관리자 18-07-25 13:03 3216 0
1326 부도지_36_구궁이야기_2_구궁의 특징 (1) 최고관리자 18-07-25 10:38 3730 0
1325 (강단사학 붕괴조짐) 쓰다소키치, 어떻게 고려국경선 날조했나 (1) 최고관리자 18-07-25 09:08 3512 0
1324 우리 상고역사가 밝혀지길 두려워 하는 이유! 최고관리자 18-07-25 08:54 3576 0
1323 부도지_35_구궁(九宮) 이야기_1편 최고관리자 18-07-24 14:07 3170 0
1322 (긴급_오늘_당연지사 콘서트) 쓰다의 고려국경연구 비판 최고관리자 18-07-23 11:17 1246 0
1321 부도지_34_시원의 파괴 이후 (1) 최고관리자 18-07-18 15:20 3564 0
1320 부도지_33_육체적인 사물 치(齒) 최고관리자 18-07-18 15:16 2315 0
1319 허구의 역사소설 '삼국지연의' 읽지마라! 최고관리자 18-07-17 09:21 2917 0
1318 美 오바마 前 대통령도 아시아 종주국 대한민국의 역사를 알고 … (1) 최고관리자 18-07-17 09:14 3724 0
 1  2  3  4  5  6  7  8  9  1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