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9-06-21 10:37
동북아고대역사학회, 제1회 정기 학술대회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901   추천 : 0  

[운영자가 진즉에 공개한바 있는 왕발발자 유적이 공개되는군요. ^.^]

* 식민사학계가 싫어하는 학술대회 열려

http://m.koreahiti.com/news/articleView.html?idxno=3696

- 민족의 영산, 백두산의 역사문화적 귀속성을 밝히는 국내 최초 학술대회 열린다.

* 동북아고대역사학회, 제1회 정기 학술대회

“요동~요서 지역의 제천유적과 중국 백두산 공정의 극복” 개최

중국의 백두산공정,
백두산 중국화를 통해 만주 및 간도 귀속권 분쟁 차단 전략 숨어있어
백두산문화권의 역사문화적 주체가 누구인지 정확히 밝혀 낼 필요가 있어

▲ 백두산 서북편 무송지역 고구려 성지에서 발견되었음에도
    중국학계에서 만주족계 제단으로 보는 대방정자 제단(조법종 교수의 논문 중에서)
    동북아고대역사학회(학회장 정경희)는 오는 6월 29일(토) 오후 1시 부터 국립중앙박물관 소강당에서
    <요동~요서지역의 제천유적과 중국 백두산 공정의 극복>이라는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백두산의 역사문화적 전통과 그 귀속성 문제를 살펴보는 국내 최초의 학술대회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특히 백두산문화의 귀속성 문제는 중국 동북공정의 일환인
소위 ‘장백산문화론(이하 백두산공정)’을 방어하기 위한 일차 관건이 된다는 점에서 더없이 중요하다.

1980년대 이후 중국은 동북공정 요하문명론을 통해 고대 한민족의 역사를 중국사로 바꾸어 놓고 한국사를 말살해가기 시작하였다.

요하문명론은 애초 중원이나 요서 지역에 대한 이론으로 출발하였으나
점차 요하문명의 동쪽, 곧 요동·한반도 지역으로도 확대되었고 이 과정에서 요하문명의 동진 이론으로서 ‘장백산문화론’이 등장하였다.

상고 이래 백두산 일대 역사문화의 주체는 예맥족(한민족)임이 분명함에도 불구하고,
중국은 백두산공정을 통하여 백두산에 대한 종족적 주체를 만주족, 문화적 주체를 한족으로 바꾸어가기 시작했다.

만주족은 금과 후금(청)을 거치면서 서서히 한족화하였기 때문에 중국측은 만주족을 한족계로 바라보았고,
결국 백두산에 대한 역사문화적 귀속권이 전적으로 한족에 속한다고 주장하였다.

이렇듯 백두산공정은 1990년대 중반 이래 요하문명론의 한축으로서 진행,
동북아에 대한 중국의 역사문화적 귀속성을 뒷받침하는 이론으로서 역할해오고 있다.

이러한 중국의 백두산공정의 밑바닥에는 백두산의 중국화를 통해 만주지역에 대한 한반도의 영향력을 차단하며,
더 나아가 조만간 도래할 남북 통일시대에 분명 제기될 만주지역에 대한 역사·문화적 귀속권 분쟁,
또 간도를 둘러싼 영토 분쟁에 대비하고자 하는 국가전략이 자리하고 있다.

백두산공정의 굴레에서 벗어나 한민족 고대사의 터전이었던 만주지역의 역사를 정확하게 한국사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서는
중국 백두산공정의 중심인 ‘백두산신앙’, 곧 백두산 일대의 사상·신앙 전통이 만주족계나 한족계가 아닌
예맥족(한민족)계임을 정확하게 밝혀낼 수 있어야 한다.

▲만주 요동성 개주시에 있는 탁자식 고인돌.
  고인돌이 제단적 성격을 가지고 있음을 명확히 보여주는 요동 개주 탁자식 고인돌(하문식 교수의 논문 중에서)
  1980년대 이후 고고학의 발달로 동북아 요서·요동지역, 또 한반도지역에 이르기까지
  한민족계 제천문화를 보여주는 많은 제천유적들이 발굴되었다.

가장 오래된 형태의 제천시설로서 홍산문화기의 적석 단총부터 고인돌, 돌돌림시설, 선돌, 나무솟대 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천시설들이 요서~요동~한반도에 널리 공유되고 있었음이 밝혀졌다.

그중에서도 특히 요하 이동 지역, 곧 백두산 서편을 중심으로 하여
요동반도~한반도 서북부 지역은 동북아 제천문화의 최대 중심지로서
적석 단총이나 거대한 탁자식 고인돌의 한민족의 유서 깊은 제천문화를 보여주는 핵심 제천유적이 밀집되어 있는 곳이다.

이처럼 백두산 서편 일대를 중심으로 한 요동반도~한반도 서북부 지역의 제천유적이
만주계나 한족계 문화가 아닌 한민족계 문화임을 드러낼 때 중국의 백두산공정은 설자리를 잃게 될 것이다.

▲ 1990년대 중국 장백산문화론의 중점 연구 대상: 통화 여명제단 항공사진

▲ 1990년대 중국 장백산문화론의 중점 연구 대상: 만발발자 제단 발굴사진 (정경희 교수의 논문 중에서)

따라서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우선적으로 중국 장백산문화론에서 거론하고 있는 백두산신앙의 문제와 그 한계점을 살펴보고(우석대 조법종 교수)
이어 요동~한반도 서북부 일대에 분포하는 대형 탁자식 고인돌 및 평양지역을 중심으로 발견된
돌돌림유적 등 한민족계 제천유적들을 살펴본다.(연세대 하문식 교수)

더하여 1990년대 중국 측에 의해 백두산 서편 일대에서 집중적으로 발굴조사된
제천유적군의 문제도 새롭게 바라봄으로써(국제뇌교육종합대학원 정경희 교수)
중국 동북공정의 허구성을 정확하게 변증해내고 더하여 만주지역 제천문화의 존재 양태에 대해서도 한 단계 깊이 있게 다가가고자 하였다.

학술대회 참가비는 무료이며,
한민족의 역사문화에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참가 가능하다.
(문의: 동북아고대역사학회 041-529-2632/dongbuk-a@naver.com)

이번 주제발표를 주최·주관하는 동북아고대역사학회는
과거 동북아지역을 중심으로 펼쳐졌던 한국 상고·고대사의 고유한 사상문화적 원형성 규명을 목표로 설립되었다.

특히 중국 동북공정의 허구성을 명백하게 논증하는 한편,
나아가 세계 속에 한국사 및 한국문화의 정체성을 널리 알리고자 한다.


최고관리자 19-06-21 10:38
 
학술대회를 환영합니다.
식민사학 뿌리를 뽑아주세요 ^.^
짝 짝 짝!
복본!
최고관리자 19-06-21 10:40
 
오래전에 모대학 학술대회에 민족사학계가 참여한적 있지요.

근데 식민사학 주범 이** 졸개들이
- 갑자기 강의실을 바꾸고
- 공지도 안하고
- 시간도 통제 내지는 적게주고

사주를 받은 그 녀석 얼굴에 당황한 기색이 역력...
참으로 구원불능의 식민사학 역사조작단 섹히들 입니다.

모조리 제거해야할 대상 역사 기생충들입니다.

복본!
 
   
 

Total 1,86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21세기 신 실크로드를 열며! 최고관리자 20-09-21 09:52 65 0
공지 천부경 최고관리자 20-09-18 16:47 70 0
공지 사해에 계신 동포, 애국동지 여러분! 복본의 사명을 완수합시다… 최고관리자 20-09-12 00:45 77 0
공지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_천산천지 서왕모 최고관리자 20-09-11 19:52 52 0
공지 신라국호 최초사용 시기 최고관리자 20-09-01 19:24 98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6601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1382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3091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2071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2700 0
1866 21세기 신 실크로드를 열며! 최고관리자 20-09-21 09:52 65 0
1865 천부경 최고관리자 20-09-18 16:47 70 0
1864 사해에 계신 동포, 애국동지 여러분! 복본의 사명을 완수합시다… 최고관리자 20-09-12 00:45 77 0
1863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_천산천지 서왕모 최고관리자 20-09-11 19:52 52 0
1862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 최고관리자 20-09-08 22:57 70 0
1861 21세기 환부(鰥夫)와 권사(權士)의 임무_2편 최고관리자 20-09-08 22:55 46 0
1860 동영상 강좌_제2부도 신강성 한턴구리산 최고관리자 20-09-05 12:43 65 0
1859 ‘환부(鰥夫)’의 임무_1편 최고관리자 20-09-05 10:35 79 0
1858 2020년 새천년을 이끌어갈 ‘환부(鰥夫)’를 모집합니다! 최고관리자 20-09-03 00:07 87 0
1857 티벳 피라미드의 비밀_3편_건설의 비밀 최고관리자 20-09-02 17:36 87 0
1856 마고대성의 땅 티벳...그 해방전쟁이 개시되었다. 최고관리자 20-09-02 15:30 57 0
1855 황궁씨의 혼이 서린 박격달봉, 위구르...그 해방전쟁이 시작되었… 최고관리자 20-09-02 15:27 47 0
1854 이런 생각 저런 생각 최고관리자 20-09-01 19:30 64 0
1853 신라국호 최초사용 시기 최고관리자 20-09-01 19:24 98 0
1852 복본의 사명 최고관리자 20-09-01 19:19 70 0
1851 티벳 피라미드_2편_인공구조물의 비밀 최고관리자 20-08-18 23:25 176 0
1850 (재공개) 티벳 피라미드 발견 _ 1편 최고관리자 20-08-15 13:15 166 0
1849 천손민족의 유전적 5대 특징 최고관리자 20-08-15 02:57 156 0
1848 '고리' 이전 연구방법 총론 최고관리자 20-08-02 12:18 356 0
1847 (동영상) 우리민족의 이동경로_1편 최고관리자 20-08-02 12:15 342 0
1846 (유투브) 천손민족의 해부학적 2대 특징 최고관리자 20-08-01 22:08 299 0
1845 여름 눈은 반역의 상징_쿠테타? (1) 최고관리자 20-07-30 13:55 488 0
1844 (별점보기) 7.23 니오와이즈 혜성 방문 (1) 최고관리자 20-07-22 13:14 464 0
1843 (오재성 강좌) 삼국사 _구리다물사관 최고관리자 20-07-21 11:39 358 0
1842 7월 21일_오성취합_길조인가 흉조인가? 최고관리자 20-07-19 13:00 248 0
1841 미확인 삼한정통 '한'은 조선8도에 없었다. 최고관리자 20-07-17 22:15 267 0
1840 백제와 위나라의 전투지역은 대륙 최고관리자 20-07-15 12:33 467 0
1839 1930년 만주 이스라엘 건국 그리고...일본 최고관리자 20-07-15 12:26 289 0
1838 자미원_5_천황대제,오제내좌 최고관리자 20-07-14 14:34 227 0
1837 자미원_4_구진,육갑 최고관리자 20-07-13 18:07 114 0
1836 자미원_3_천일,태일 최고관리자 20-07-12 14:48 195 0
1835 (필수) 자미원_2_북극5성과 사보 (1) 최고관리자 20-07-12 13:03 383 0
1834 우주의 중심 자미원_1_궁궐담장 (1) 최고관리자 20-07-12 11:26 424 0
1833 고구려 평양성과 동황성 최고관리자 20-07-11 17:28 111 0
1832 우주의 이치_1편_3원 28수 7정 최고관리자 20-07-11 16:35 244 0
1831 듕국 현재상황 최고관리자 20-07-11 13:45 126 0
1830 (반역조짐) 7월 12일 / 화성+달 최고관리자 20-07-09 21:44 242 0
1829 7. 4_7개의 행성 정렬 최고관리자 20-07-03 17:32 293 0
1828 (긴박한 7월) 7.21 천문현상 최고관리자 20-07-02 11:30 155 0
1827 (긴박한 7월) 7.12 천문현상 최고관리자 20-07-02 11:19 281 0
1826 (긴박한 7월) 7.6, 7.7 천문현상 최고관리자 20-07-02 11:11 263 0
1825 티벳 라싸의 무지개, 오색구름 최고관리자 20-07-01 19:43 186 0
1824 고려 서경은 만주에서 찾아야 한다. 최고관리자 20-06-26 13:49 332 0
1823 고려의 만주통치 최고관리자 20-06-26 00:14 306 0
1822 오늘 단오절...복 받으세요! 최고관리자 20-06-25 17:14 231 0
1821 (매일 추가) 한국역사 의문점 최고관리자 20-06-22 21:10 378 0
1820 명나라 말기 최고관리자 20-06-22 20:49 281 0
1819 위구르 인권법 서명 (2) 최고관리자 20-06-21 19:42 256 0
1818 백제 패망을 조선 8도로 맞출수는 없다. 최고관리자 20-06-19 18:13 402 0
1817 중국 광동성 최고관리자 20-06-19 17:36 238 0
 1  2  3  4  5  6  7  8  9  1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