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8-09-21 10:14
(징후) 조선왕조실록 예시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2,718   추천 : 0  

* 영조 대왕이 천시성에 객성이 침범한 것을 두려워한 이유

[영조실록 114권]

http://sillok.history.go.kr/main/main.do

1. 영조 46년 윤5월 7일 임자

객성(客星)이 천시성(天市星)의 동원(東垣) 안에 나타났는데,
형체의 크기는 목성(木星)만 하였고,
빛깔은 창백색(蒼白色)이었다.

[해설]

1. 객성 : 떠돌이 별을 말한다. 천문류초에 주패, 노자, 왕봉서, 국황, 온성 등 5가지 종류의 객성이 있음을 기록하고 있다.

2. 천시성 : 우주 삼원 상원 태미원, 중원 자미원, 하원 천시원 중 하원 천시원을 말한다.

3. 동원 : 좌천시원 울타리와 우천시원 울타리중, 좌 천시원 울타리 안쪽에 나타났다는 말이다.

4. 별점 보는 방법 : 천문류초 천시원 편

- 천시원에 객성이 들어오면 병란이 크게 일어난다.
- 천시원에 객성이 머무르면 길이를 재고 무게를 재는 기준이 공평치 못하게 된다(시장 교란 등을 의미)
- 천시원에 객성이 나가면 귀인이 죽게된다.

윗 천시원 표시중 우측 거문고 자리 쪽을 말한다.
하늘에서 내려다 본 '천구의'라 윗 그림과 달리 반대로 표시(땅에서 올려다 본)된다.

2. 영조 46년 윤5월 8일 계축

객성(客星)이 우수(牛宿)의 성도(星度) 안, 기성(箕星)의 위로 옮겨 나타났는데,
형체의 크기는 하고성(河鼓星)의 가운뎃 별만 하였고,
빛깔은 창백색이었다.

[해설]

1. 우수 : 북방 현무 두우여허위실벽 중 두번째 우수별을 말한다.
2. 기성 : 우수에 딸린 별중 좌기와 우기를 말한다.
3. 하고성 : 우수에 딸린 별로 3개별로 이루어짐

우수 별자리는 아래 그림 천시원 글자 우측 독수리 자리를 말한다.

3. 영조 46년 윤5월 8일 계축

초경(初更)에
임금이 숭정전의 월대에 나아가
관상감(觀象監) 문광도(文光道)와 안국빈(安國賓)에게 입시하라 명하고,
성변(星變)을 관측하라 하였다.

- 초경 : 해질 때(오후 6시경)부터 밤 10시경까지에 해당
- 숭정전 : 경희궁 숭정전
- 성변 : 객성의 천시원 침범을 말함

문광도 등이 아뢰기를,
"오늘 객성(客星)이 천시성(天市星) 밖으로 약간 옮겼습니다."하니,

임금이 부복(俯伏)하고 말하기를,
- 부복 : 꿇어앉아 절하는 자세에서 허리를 굽히고 고개를 숙여 경의를 표하는 자세

"나는 관측을 위한 것이 아니라,
실은 저 하늘에 정성을 들여서,
저 하늘이 굽어 살피도록 하려는 것이다.

만약 나의 몸에 재앙이 있다고 한다면 어찌 깊이 걱정할 필요가 있겠는가?
그러나 나라를 위하여 실로 무궁한 우려가 있으니, 어찌 내 몸을 돌아보겠는가?

천문서(天文書)의 내용을 듣건대,
그 점(占)이 불길(不吉)하여 만약 병화(兵火)가 아니면 반드시 기근(饑饉)이 있다고 하였다.
- 천문서 : 천문류초로 보여진다.

피국(彼國) 과 우리 나라는 분야(分野)가 같으니,
저들이 만약 불안하다면 우리 나라가 먼저 그 해를 받을 것이다."하였다.
- 피국 : 청나라

승지 이석재(李碩載)·김종수(金鍾秀) 등이 말하기를,
"전하께서 한마음으로 천지 신명에 대하여 밤낮으로 두려워하시니,
족히 하늘의 마음을 감동시켜 재앙이 변하여 상서가 될 것입니다.
밤 기운이 아름답지 못하고 이슬이 옷을 적시니, 청컨대 내전(內殿)으로 돌아가소서."하고,

한참 동안 간절히 청하니,
임금이 그제야 일어나 내전으로 돌아왔다.

(완)

조선의 왕들은 하늘을 관측하고 하늘이 징후를 보일때는 두려워하였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하늘에 빌었다.

오늘날 우리는 이 모든 것을 잃어버렸다.
다시 복원해야할 천손민족의 임무 아닌가?

복본!


최고관리자 18-09-21 10:23
 
영조대왕은 하늘의 시장 즉 천시원에 객성이 들어온 보고를 받고 걱정하였다.

천문류초의 별점을 본 결과
"그 점(占)이 불길(不吉)하여 만약 병화(兵火)가 아니면 반드시 기근(饑饉)이 있다고 하였다."

그래서 병란이나 기근을 걱정한 것이다.

천시원 객성 침범도 이러한데
자미원 유성우 같은 천문 현상을 관측하였다면 어떻게 대응하였을까?
세상의 틀이 바뀌는 큰 변화를 예고하는 것이다.

복본!
 
   
 

Total 1,88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0월 자연현상과 불도장(인)에 대하여! 최고관리자 20-10-16 14:31 66 0
공지 (행촌 이암 단군세기 집필의 현장) ‘삼족오’가 안내한 강화도… 최고관리자 14-10-09 07:16 5787 0
공지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0-09-29 02:09 111 0
공지 제3부도 투르판 아사달 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20-09-28 15:21 76 0
공지 대속은 수증복본의 의미 최고관리자 20-09-28 12:12 44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6674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1538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3199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2193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2796 0
1431 10월 밤하늘(저녁 8시 ~ 10시) 최고관리자 18-10-15 14:59 733 0
1430 (반드시 필독) 사기 조선열전_17편_중국땅에 있었던 조선5군 최고관리자 18-10-15 07:17 983 0
1429 (반드시 필독) 사기 조선열전_16편_받은 봉지가 중국땅 최고관리자 18-10-14 11:11 964 0
1428 (필독) 사기 조선열전_15편_우거왕이 시해 당하다. 최고관리자 18-10-12 07:29 996 0
1427 12년의 역작_중국 고대 지명 4만 6천여개 전체 수록 (1) 최고관리자 18-10-11 10:26 2377 0
1426 (오성취루) 대답할 가치도 못느끼지만 간단히 몇 자 적습니다 (2) 최고관리자 18-10-10 11:49 2081 0
1425 (10.19) 달 화성 대접근 최고관리자 18-10-08 11:19 1372 1
1424 허성관 장관_대한민국은 아직 조선총독부 시대이다? 최고관리자 18-10-08 10:53 1100 1
1423 1913년 일본이 왜곡한 내용 그대로 유지 최고관리자 18-10-08 10:48 970 1
1422 (필독) 사기 조선열전_14편_우거왕을 배신한 조선의 역적들... 최고관리자 18-10-08 07:34 1093 1
1421 강단사학자들은 사기꾼이지 학자가 아니다. 최고관리자 18-10-06 14:33 987 0
1420 아! 한암당 선생님_저 역사매국노 매식자들을 용서하소서! 최고관리자 18-10-04 09:22 1703 0
1419 청도_단군성전_개천절 기념식 화보 (1) 최고관리자 18-10-03 23:41 1976 0
1418 복어계획 대응방안_6편_일본놈은 알고 있다. 최고관리자 18-10-02 10:23 1714 0
1417 어떤 문답_2 최고관리자 18-10-01 09:26 1314 0
1416 어떤 문답_1 최고관리자 18-10-01 09:16 1460 0
1415 복어계획 대응방안_5편_일본넘들도 노린다. 최고관리자 18-10-01 06:53 1338 0
1414 복어계획 대응방안_4편_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최고관리자 18-09-28 11:55 1172 0
1413 못된짓 하면 죽는다! (2) 최고관리자 18-09-27 16:51 1562 0
1412 (필독) 복어계획 대응방안_3편_아직도 미련이 남았는가? 최고관리자 18-09-26 23:18 1689 0
1411 (필독) 복어계획 대응방안_2편 최고관리자 18-09-24 16:19 1869 0
1410 (징후) 조선왕조실록 예시 (1) 최고관리자 18-09-21 10:14 2719 0
1409 무서운 이유 (1) 최고관리자 18-09-20 10:52 2856 0
1408 진짜 새로운 젊은 지도자가 나올 수 있을까? 최고관리자 18-09-20 09:28 2442 0
1407 천문은 말한다. (1) 최고관리자 18-09-19 11:56 2642 0
1406 (헉~) 2005년 새로운 피라미드가 발견되다. 최고관리자 18-09-19 11:05 2316 0
1405 (필독) 사기 조선열전_13편_또 사신이 죽다_창피해 글자변조 최고관리자 18-09-17 23:47 1811 0
1404 (필독) 사기 조선열전_12편_한무제 군사가 공격을 주저하다. 최고관리자 18-09-17 23:46 1745 0
1403 티벳 신비의 숨겨진 도시_샴발라_베율_1편 최고관리자 18-09-14 07:00 2684 0
1402 동쪽으로 동쪽으로 움직이는 제나라, 연나라... 최고관리자 18-09-13 13:25 1748 0
1401 (필독) 사기 조선열전_11편_한무제 군사가 공포에 질리다. (1) 최고관리자 18-09-13 13:16 2407 0
1400 고조선 번한의 위치를 알려주는 창해군 사건 (1) 최고관리자 18-09-13 12:37 3716 0
1399 (단순 참고) 사기 조선열전 설 설 설 최고관리자 18-09-12 15:06 3007 0
1398 조선열전 참고지도_강이름 최고관리자 18-09-12 14:56 1286 0
1397 (필독) 사기 조선열전_10편_한무제가 사신 위산을 주살하다. 최고관리자 18-09-12 14:46 1577 0
1396 (필독) 사기 조선열전_9편_한나라 수륙양군이 패하여 장수가 참… (1) 최고관리자 18-09-12 10:50 1710 0
1395 (필독) 사기 조선열전_8편_BC108년 한무제가 수륙양군으로 우거… (1) 최고관리자 18-09-11 12:50 1745 0
1394 (필독) 사기 조선열전_7편_우거왕이 한나라 장수 섭하를 살해하… (1) 최고관리자 18-09-11 12:41 1927 0
1393 ‘단군신화’ 종언 선언한다. (1) 최고관리자 18-09-11 09:58 2302 0
1392 조선열전_참고지도 (1) 최고관리자 18-09-10 12:22 1672 0
1391 (필독) 사기 조선열전_6편_조선비왕 장이 살해 당하다. 최고관리자 18-09-10 11:27 1582 0
1390 (필독) 사기 조선열전_5편_번조선 왕 위만의 손자 우거왕 (1) 최고관리자 18-09-10 11:14 1797 0
1389 (서운관지 편찬 200주년 기념 연구발표회) 단군세기 ‘두 개의 … 최고관리자 18-09-07 10:20 1753 0
1388 (필독) 사기 조선열전_4편_위만이 번한왕이 되다. 최고관리자 18-09-07 09:57 1464 0
1387 인류 창세문명의 고향 천산 (1) 최고관리자 18-09-07 09:39 2386 0
1386 (필독) 사기 조선열전_3편_고조선 패수는 하북성 조하 최고관리자 18-09-06 11:20 1732 0
1385 (필독) 사기 조선열전_2편_고조선 중심강 열수는 하북성 영정하 최고관리자 18-09-06 11:11 2562 0
1384 (필독) 사기 조선열전_1편_한사군 전쟁의 실상 (1) 최고관리자 18-09-06 10:41 5033 0
1383 (충격) 1917년 만주에 대고리국 건설이 추진되었다_상해 임시정… (2) 최고관리자 18-09-05 09:56 4661 0
1382 9~12월 천문은 말한다. (3) 최고관리자 18-09-04 13:15 3177 0
 1  2  3  4  5  6  7  8  9  1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