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8-08-29 10:39
부도지_37_구궁이야기_몸에서 구궁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2,520   추천 : 0  

* 부도지_37_구궁이야기_몸에서 구궁

3. 몸에서 구궁

우리는
끊임없이 과거의 한 부분으로 나를 흘려 보내고,
과거라는 창고 속으로 나를 보내고,

또 우리는
끊임없이 미래로부터 시간을 받아다가 살고 있는

이 두 가지 권능을 가지고 있는 존재입니다.

이것
하나, 알처럼...(하단전 뭉치_구궁이 있는 곳)

그 모양은 우리에게 있어서
제일 중심 축이 되고 있는 '우리의 배',

흔히
이 중심을 갖다 일러서
어떤 사람들은 '기해'라고도 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석문'이라고도 합니다.

그러나
그것은 이 배 전체를 평면으로 놓고 봤을 때는
나름대로 일리가 있는 이야기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 알은 평면이 아니라 구(럭비공처럼 생긴 구체)입니다.

우리 몸 속에 있는 그 자체로서 말한다면 구가 되는 거지요.
구로 본다면 이 기해나 석문은 너무나 표피에 있는 것이지요.
(구궁의 중심 중궁 즉 우리몸의 북극성은 럭비공 같은 구체의 중심에 있다)

우리는 여기에서
굳이 어떤 지점,
소위 '배꼽 아래 한치 세푼'이라고 하지만
사람마다 같을 수가 없는 것입니다.

심지어
이 알이 가슴에 올라가 있는 사람도 있답니다.
쉽게 말하면 단전이 가슴에 있는 겁니다.


일부 사람들은
밑으로 단전이 나가 버릴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평균적인 상태의 사람이
이 중심에 있다고 했을 때
기해라는 이야기는 너무 표면에 있는 어떤 지점을 가리킵니다.

이런 지점을 일러서 알이라 하는 것이 아니라,
이 속에서 굳이 말한다면 이 알은 가장 한 가운데 있지요.
가장 한 가운데 있어서 말 그대로 '알'일 뿐입니다.
(럭비공 같은 구체)

다만 표피적으로, 평면적으로 지도하지 않으면 안되게 되어있습니다.

무언가 말로 할 때는
표피적으로 찔러주는 것만이
사람에게 정확하게 작용할 수가 있습니다.

그러다 보면
그 표피로부터 느낌이 점차 진정으로 복판으로 가게 되는 거지요.

그래서 기해나 석문을 편의적으로 이야기하는 겁니다.
그러나 기해나 석문이 이 알은 아닙니다.

그리고
더 큰 의미의 수련의 중심체로서
인간 전체의 알이라면

여기까지와 전체,
이 것을 둘러싸고 있는 숱하게 많은 막(膜)
또는 덮어 놓았다고 해서 막(幕),

중을 덮어놓았으니까 '중막',
(구체의 중심_5 중궁)

또는
이것이 흔히 있는 위치가
배에 있다 보니까 '복막(腹膜)'

이 전체가
하나의 둥근 구로서 알 역할을 하고 있는 것입니다.

* 참고

윗 구궁도가
원형의 구체로 럭비공 모양으로
하단전 뭉치에서 북극성을 중심으로
23.5도 기울어져 좌측으로 돌고있다.
북극성과 북두칠성의 운행 이치와 동일하다.

계속


 
   
 

Total 1,88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0월 자연현상과 불도장(인)에 대하여! 최고관리자 20-10-16 14:31 66 0
공지 (행촌 이암 단군세기 집필의 현장) ‘삼족오’가 안내한 강화도… 최고관리자 14-10-09 07:16 5787 0
공지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0-09-29 02:09 111 0
공지 제3부도 투르판 아사달 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20-09-28 15:21 76 0
공지 대속은 수증복본의 의미 최고관리자 20-09-28 12:12 44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6674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1538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3199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2193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2796 0
1431 10월 밤하늘(저녁 8시 ~ 10시) 최고관리자 18-10-15 14:59 733 0
1430 (반드시 필독) 사기 조선열전_17편_중국땅에 있었던 조선5군 최고관리자 18-10-15 07:17 983 0
1429 (반드시 필독) 사기 조선열전_16편_받은 봉지가 중국땅 최고관리자 18-10-14 11:11 964 0
1428 (필독) 사기 조선열전_15편_우거왕이 시해 당하다. 최고관리자 18-10-12 07:29 996 0
1427 12년의 역작_중국 고대 지명 4만 6천여개 전체 수록 (1) 최고관리자 18-10-11 10:26 2377 0
1426 (오성취루) 대답할 가치도 못느끼지만 간단히 몇 자 적습니다 (2) 최고관리자 18-10-10 11:49 2081 0
1425 (10.19) 달 화성 대접근 최고관리자 18-10-08 11:19 1372 1
1424 허성관 장관_대한민국은 아직 조선총독부 시대이다? 최고관리자 18-10-08 10:53 1100 1
1423 1913년 일본이 왜곡한 내용 그대로 유지 최고관리자 18-10-08 10:48 970 1
1422 (필독) 사기 조선열전_14편_우거왕을 배신한 조선의 역적들... 최고관리자 18-10-08 07:34 1093 1
1421 강단사학자들은 사기꾼이지 학자가 아니다. 최고관리자 18-10-06 14:33 987 0
1420 아! 한암당 선생님_저 역사매국노 매식자들을 용서하소서! 최고관리자 18-10-04 09:22 1703 0
1419 청도_단군성전_개천절 기념식 화보 (1) 최고관리자 18-10-03 23:41 1976 0
1418 복어계획 대응방안_6편_일본놈은 알고 있다. 최고관리자 18-10-02 10:23 1714 0
1417 어떤 문답_2 최고관리자 18-10-01 09:26 1314 0
1416 어떤 문답_1 최고관리자 18-10-01 09:16 1460 0
1415 복어계획 대응방안_5편_일본넘들도 노린다. 최고관리자 18-10-01 06:53 1338 0
1414 복어계획 대응방안_4편_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최고관리자 18-09-28 11:55 1172 0
1413 못된짓 하면 죽는다! (2) 최고관리자 18-09-27 16:51 1562 0
1412 (필독) 복어계획 대응방안_3편_아직도 미련이 남았는가? 최고관리자 18-09-26 23:18 1689 0
1411 (필독) 복어계획 대응방안_2편 최고관리자 18-09-24 16:19 1869 0
1410 (징후) 조선왕조실록 예시 (1) 최고관리자 18-09-21 10:14 2719 0
1409 무서운 이유 (1) 최고관리자 18-09-20 10:52 2856 0
1408 진짜 새로운 젊은 지도자가 나올 수 있을까? 최고관리자 18-09-20 09:28 2442 0
1407 천문은 말한다. (1) 최고관리자 18-09-19 11:56 2642 0
1406 (헉~) 2005년 새로운 피라미드가 발견되다. 최고관리자 18-09-19 11:05 2316 0
1405 (필독) 사기 조선열전_13편_또 사신이 죽다_창피해 글자변조 최고관리자 18-09-17 23:47 1811 0
1404 (필독) 사기 조선열전_12편_한무제 군사가 공격을 주저하다. 최고관리자 18-09-17 23:46 1745 0
1403 티벳 신비의 숨겨진 도시_샴발라_베율_1편 최고관리자 18-09-14 07:00 2684 0
1402 동쪽으로 동쪽으로 움직이는 제나라, 연나라... 최고관리자 18-09-13 13:25 1748 0
1401 (필독) 사기 조선열전_11편_한무제 군사가 공포에 질리다. (1) 최고관리자 18-09-13 13:16 2407 0
1400 고조선 번한의 위치를 알려주는 창해군 사건 (1) 최고관리자 18-09-13 12:37 3716 0
1399 (단순 참고) 사기 조선열전 설 설 설 최고관리자 18-09-12 15:06 3007 0
1398 조선열전 참고지도_강이름 최고관리자 18-09-12 14:56 1286 0
1397 (필독) 사기 조선열전_10편_한무제가 사신 위산을 주살하다. 최고관리자 18-09-12 14:46 1577 0
1396 (필독) 사기 조선열전_9편_한나라 수륙양군이 패하여 장수가 참… (1) 최고관리자 18-09-12 10:50 1710 0
1395 (필독) 사기 조선열전_8편_BC108년 한무제가 수륙양군으로 우거… (1) 최고관리자 18-09-11 12:50 1746 0
1394 (필독) 사기 조선열전_7편_우거왕이 한나라 장수 섭하를 살해하… (1) 최고관리자 18-09-11 12:41 1927 0
1393 ‘단군신화’ 종언 선언한다. (1) 최고관리자 18-09-11 09:58 2303 0
1392 조선열전_참고지도 (1) 최고관리자 18-09-10 12:22 1672 0
1391 (필독) 사기 조선열전_6편_조선비왕 장이 살해 당하다. 최고관리자 18-09-10 11:27 1582 0
1390 (필독) 사기 조선열전_5편_번조선 왕 위만의 손자 우거왕 (1) 최고관리자 18-09-10 11:14 1797 0
1389 (서운관지 편찬 200주년 기념 연구발표회) 단군세기 ‘두 개의 … 최고관리자 18-09-07 10:20 1753 0
1388 (필독) 사기 조선열전_4편_위만이 번한왕이 되다. 최고관리자 18-09-07 09:57 1464 0
1387 인류 창세문명의 고향 천산 (1) 최고관리자 18-09-07 09:39 2386 0
1386 (필독) 사기 조선열전_3편_고조선 패수는 하북성 조하 최고관리자 18-09-06 11:20 1732 0
1385 (필독) 사기 조선열전_2편_고조선 중심강 열수는 하북성 영정하 최고관리자 18-09-06 11:11 2562 0
1384 (필독) 사기 조선열전_1편_한사군 전쟁의 실상 (1) 최고관리자 18-09-06 10:41 5033 0
1383 (충격) 1917년 만주에 대고리국 건설이 추진되었다_상해 임시정… (2) 최고관리자 18-09-05 09:56 4661 0
1382 9~12월 천문은 말한다. (3) 최고관리자 18-09-04 13:15 3177 0
 1  2  3  4  5  6  7  8  9  1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