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8-07-04 15:08
북위를 멸망으로 몰고간 대륙백제_1편_서막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5,543   추천 : 0  

과거 우리역사의 비밀 홈페이지에 운영자가 소개한 바 있는 최 진 선생님의 자료중
일부를 다시 편집하여 연재형태로 소개해 드립니다.

백제가 대륙에 있을 수 밖에 없는 정사의 기록을 살펴보시고
위대하였던 백제 동성대왕의 위용을 느끼어 보시기 바랍니다.

복본!


* 북위를 멸망으로 몰고간 대륙백제_1편_서막

오늘은
“대륙백제”와 “북위”의 5차례 전쟁중
제 1차 전쟁인 488년의 전쟁을 살펴봅니다

(1차) 488년 - 오늘 살펴볼 전쟁
(2차) 489년
(3차) 494년
(4차) 497년, 기병 20만으로 침공
(5차) 498년

처음 오시는 분들에게 부탁을 미리 드리면
연재하는 내용중에 다소 이견이 있는 부분은 다른 사이트 내용들과 비교 분석하여
가장 합당하고 객관적이라 생각되는 자료를 취하시기 바랍니다.

어차피 남제서 삭제된 부분이나
백제의 정사인 고흥의 '서기'가 발견되면 모두 밝혀질 내용들 입니다.

더욱 자세한 것은 오재성 선생님의 저서 “백제는 중국에 있었다”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창피한 현실이지만 중국 25사중 동이전을 제대로 해석하는 국내학자는 전무합니다.
대륙백제를 연구하면 이병도, 신석호 식민사학 제자 섹히들이 밟아 죽이기 때문입니다.

버러지 만도 못한 것들...
그런다고 역사의 진실이 묻힐줄 알았더냐...

감사합니다

1) 제 1차 전쟁 : 백제/남제 연합군과 위(魏)의 488년 전쟁

먼저 백제, 북위, 남제 3개국의 존속기간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1) 백제(B.C 18년 ~ AD660) : 678년 존속
(2) 북위(AD 386 ~ 534) : 149년 존속
(3) 남제(AD 479 ~ 502) : 24년 존속

참고로 남제는

국회 국사청문회때 고 임승국 교수님의 증언대로
백제 제24대 동성대왕(재위 479∼501) 한분의 재위기간과 같은 초미니 소국입니다.

남제는 24년 동안 왕이 일곱 번 바뀌며
호북성 “형주”를 중심으로 활동한 백제의 제후국으로 보여집니다.
국호가 남제인것도 백제의 남쪽에 있다는 의미 아닌지...^.*

3개국의 국력도
정사의 기록에 나오는대로 추정해 보면
'백제 > 북위 > 남제'의 역학관계를 추정할 수 있습니다.

자세히 설명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운영자 개인의견 포함)

(1) 백제

백제는
하북성, 산동성, 강소성 등 중국의 옥토(화북평원)를 대부분 점유하고 있으면서,
태행산맥의 동쪽을 모조리 차지한 대륙의 강자로 존재하였다.

(2) 북위

북위는
산서성 북쪽 대동시 유역에서부터 하남성 낙양을 연하는 선을 오가며

호시탐탐 동쪽의 옥토인 백제 “화북평원”을 차지하고자
태행산맥을 넘어 끊임없이 침략하는 등
필사의 노력을 하였으나 끝내 뜻을 이루지 못하고

백제와의 10년 전쟁에 패하여 국력을 소진, 결국 멸망하고 만다.


(3) 남제

남제는 힘의 역학 관계에 의하여 잠시 북위와 우호관계를 맺기도 하나
결국 백제의 영향권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백제를 상국으로 모시면서 겨우 나라의 생명을 유지하는 약소국이었다.

(주)
중국정사인 남제서에 백제관련 기록이 많은 이유가 이해 가능하다.
바로 상국의 힘의 역사를 기록한 것이다.
삭제된 남제서 백제전 15줄의 기록을 일본놈들은 “백년째” 찾고 있다한다.
우리는 있는 기록도 부정하는 현실이지만
도대체 이 삭제된 15줄에는 무엇이 들어 있었을까 ?
“중국인이 두려워하는 대륙백제의 영광이 기록되었을 것이라는 것은 미루어 짐작하고도 남음이 있다“

계속

* 사라진 남제서 원문 15줄 320자_일본놈들이 100년째 찾고 있다고 한다.
- 고 임승국 교수는 중국있을때 지워지지 않은 남제서 원본을 보았다고 한다.
- 현재는 북경대 소수민족박물관 비밀서고에 있다고 하는 제보도 받았다.
- 운영자가 반드시 찾아낼 것이다.





최고관리자 18-07-11 14:06
 
* 운영자 전편해설_남제서 백제전 모두 보기
http://www.coo2.net/bbs2/history.htm?bo_table=pds_must&bo_cate=6&wr_id=21&page=1
 
   
 

Total 1,91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종설횡설) 영국 스톤헨지 조작설 최고관리자 20-11-29 09:38 2 0
공지 [오늘의 종설] 제발 쇄골표풍(碎骨漂風) 마세요? 최고관리자 20-11-28 21:25 11 0
공지 [종설횡설] 변화의 시대 (1) 최고관리자 20-11-26 01:04 111 0
공지 [천기누설] 기도문(祈禱文) 최고관리자 20-11-26 00:31 56 0
공지 (증보판 출간환영) 한국고대사의 키워드 최고관리자 20-11-25 15:22 67 0
공지 sdss 삼차원 우주지도 최고관리자 20-11-25 02:35 66 0
공지 우주의 중심 해머리땅 지성소 자미천궁 최고관리자 20-11-25 02:17 50 0
공지 [천기누설] 인사의 비밀_국가부흥의 기초 최고관리자 20-11-25 01:52 54 0
공지 [천기누설] 복터 모시기 최고관리자 20-11-24 15:43 59 0
공지 [천기누설] 알파파 파동의 비밀 최고관리자 20-11-21 18:07 78 0
공지 12월 21일 천문현상, 목성+토성 최고관리자 20-11-14 09:59 67 0
공지 (중요자료) 조상과 후손의 사슬구조도 최고관리자 20-11-02 10:13 115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6869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1886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3434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2427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3028 0
1512 (대수맥) 반론_4_단군과 신단수_2_주(周)의 소공(召公)과 당수(… (1) 최고관리자 19-01-06 17:43 784 0
1511 (대수맥) 반론_3_단군과 신단수_1 (1) 최고관리자 19-01-04 13:14 717 0
1510 배달_참고지도_오르막고개_박달봉 최고관리자 19-01-04 12:14 596 0
1509 (대수맥) 반론_2_배달의 연원 최고관리자 19-01-03 11:37 708 0
1508 (대수맥) 반론_1_배달은 근래 만들어진 개념이라는 식민사학의 … 최고관리자 19-01-03 11:15 601 0
1507 (2019.1.22) 목성(세성)_금성(태백성) 대접근 (1) 최고관리자 19-01-02 15:21 875 0
1506 그 참 남한은 단군의 자손이 아닌가? 최고관리자 19-01-02 11:00 742 0
1505 마고소양(麻姑搔痒) 최고관리자 19-01-01 21:56 856 0
1504 2018_으시시한 이야기 최고관리자 18-12-30 14:05 762 0
1503 북한에 남겨진 '징심록(澄心錄) 15지' 구성은? 최고관리자 18-12-26 09:18 1609 0
1502 고구려 '신집' 5권을 찾을 수 있을까? (1) 최고관리자 18-12-24 10:25 2046 0
1501 북한에 징심록(부도지) 원본이 있다는데요? (1) 최고관리자 18-12-21 09:06 1279 0
1500 징심록 추기(澄心錄 追記) 최고관리자 18-12-20 17:12 693 0
1499 (문/답) 고대인들의 빛에 대한 생각 (1) 최고관리자 18-12-18 13:46 1074 0
1498 (출간환영) 김석동 장관 저 '한민족의 DNA를 찾아서!' (1) 최고관리자 18-12-17 15:11 1246 0
1497 조선의 천재 학자 김시습 최고관리자 18-12-14 09:08 609 0
1496 (대환영) 식민사학 타도, 제도권 안에 닻 올리다.(민족사학 대학… (1) 최고관리자 18-12-11 13:09 1186 0
1495 (종합) 위대했던 동이의 대륙강역 (1) 최고관리자 18-12-11 10:51 1255 0
1494 역사의열단 발족 임박 최고관리자 18-12-10 17:03 472 0
1493 어아가(於阿歌)와 단군신가(檀君神歌) 최고관리자 18-12-08 14:37 568 0
1492 하늘에 새긴 우리역사 최고관리자 18-12-07 09:06 586 0
1491 (다물회) 규원사화 출간 최고관리자 18-12-05 00:13 551 0
1490 쿠쉬나메(Kushnameh) _ 전체 820쪽 중 신라부분이 500쪽 최고관리자 18-12-04 22:08 1199 0
1489 (1.22) 최고관리자 18-12-04 13:22 384 0
1488 (12.22) 수성과 목성 최고관리자 18-12-04 13:17 417 0
1487 (12.9) 토성과 달 최고관리자 18-12-04 13:02 447 0
1486 (12.4) 금성과 달 최고관리자 18-12-04 12:55 365 0
1485 스텔라리움_3원_동.서양비교 최고관리자 18-12-04 10:56 413 0
1484 천시원_스텔라리움 최고관리자 18-11-30 13:33 418 0
1483 산동성 동평 최고관리자 18-11-30 11:23 497 0
1482 천문류초 태미원 (太微垣) (1) 최고관리자 18-11-28 09:33 935 0
1481 천문류초 _ 안개(霧) 최고관리자 18-11-26 16:31 443 0
1480 (사기 오제본기 해설) 배달국 치우천자_2편 (1) 최고관리자 18-11-23 12:53 806 0
1479 (앵무새 죽이기) 치우_둑제_둑기_반론 (1편) (1) 최고관리자 18-11-23 10:45 1048 0
1478 치우환웅 활동지 지도 최고관리자 18-11-23 09:30 533 0
1477 (사기 오제본기 해설) 배달국 치우천자_1편 (1) 최고관리자 18-11-23 08:58 766 0
1476 태미원 위치_스텔라리움 (1) 최고관리자 18-11-20 16:45 701 0
1475 자미원 위치_스텔라리움 최고관리자 18-11-20 15:04 471 1
1474 (답변) 마고대성의 사람은? 최고관리자 18-11-20 10:48 483 1
1473 마니산_고천제 최고관리자 18-11-20 09:35 427 1
1472 남방 주작_정확한 위치 최고관리자 18-11-16 17:32 585 0
1471 서방 백호_정확한 위치 최고관리자 18-11-16 16:50 695 0
1470 북방 현무_정확한 위치 최고관리자 18-11-16 16:06 592 0
1469 동방 창룡_정확한 위치 (1) 최고관리자 18-11-16 15:27 801 0
1468 (28수) 남방주작_별자리 비교 최고관리자 18-11-15 16:37 724 0
1467 북극의 이동_세차운동 (1) 최고관리자 18-11-15 15:20 1084 0
1466 (특강) 이제 천문에 빠져 보세요! 최고관리자 18-11-15 10:14 594 0
1465 (28수) 서방백호_서양 별자리 비교 최고관리자 18-11-14 16:44 774 0
1464 식민사학자들이 60년 동안 저질러온 죄악 (2) 최고관리자 18-11-14 14:53 957 0
1463 (28수) 북방현무_서양 별자리 비교 최고관리자 18-11-14 10:03 792 0
 1  2  3  4  5  6  7  8  9  1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