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5-03-12 14:20
까마귀 삼족오는 '길조', '천조'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8,454   추천 : 1  

[잘못된 까마귀에 대한 인식은 이제 바꾸어 주시길 바랍니다]

* 삼족오 ‘까마귀’는 왕권의 상징, 길조

삼족오 까마귀에 대한 고정관념을 버리자! 까마귀는 길조입니다.
흉조가 아닙니다.
일제가 35년 동안 민족정기 말살을 위해 조작한 까마귀의 ‘흉조’ 인식이 바뀌게 되길 희망합니다.

(1) 까마귀는 왕권의 상징

고구려 벽화에 등장하는 ‘삼족오(다리가 세 개)’는 ‘왕권의 상징’이며
‘다리가 두개달린 것’은 ‘제후’의 상징으로 보여집니다.
일본 고분무덤에도 동일하게 나옵니다.

(2) '흉조'가 아닌 '길조'

까마귀는 흉조가 아닙니다.
까마귀가 몸보신에 좋다면서 잡아먹게 한 것은 일제가 35년간 저지런 죄악입니다.
우리역사와 가장 연관성이 많은 천조(天鳥)를 잡아 먹으면서
'조상의 역사를 까먹어 기억하지 말라는 의미'입니다

 비속어 '까마귀 고기먹었느냐?'
‘까마귀를 보면 침을 뱉는 행위’ 등은
일제가 우리역사를 말살하기 위해 인위적으로 만들어낸 못된 행위들입니다.
바로 너희민족의 상고사를 잊어버리라는 의미입니다.

일본에 있는 신사에 가보십시오.
그들은 까마귀를 신조라 합니다.
그 많은 신사의 까마귀들을 아무도 해치지 않습니다.
그들이 까마귀 고기를 먹느냐고요?
어찌 신조를 먹는다는 말입니까 ?
심지어 까마귀(삼족오)를 모시는 신사도 있답니다.

제주도 까마귀 고기가 제일 몸보신에 좋다며 남획하고 있습니다.
공교롭게도 제주도는 가장 오래된 설화를 가장 많이 가지고 있는 땅입니다.
이제 감이 잡히시는 지요.
천손민족이 천조를 잡아 몸보신에 좋다면서 남획하여 먹는다면 그것은 절대 옳은 일이 아닐 것입니다.

(3) 효성이 지극한 새, 반포조(反哺鳥), 날짐승 중에 가장 똑똑한 새

새중에 부모새가 나이들어 날수가 없어 스스로 먹을 것을 해소하지 못 할 때,
까마귀는 부모새가 죽을때 까지 공양하는 효성이 지극한 유일한 새라고 합니다.
그래서 반포조(反哺鳥)라고 하고 지극한 효심을 반포지효(反哺之孝)라고 하는 것입니다.
 * 반포조(反哺鳥) : 먹이를 되돌려 주는 새 (부모새 공양하는 새)

그런데 흉조라니요?
까치와 위치를 바꾸어 놓은 원흉들이 바로 일제 그들입니다.
늦은 가을날 감나무 위의 제일 꼭대기 감을 내버려 두는 이유를 아시는지요.
"까치밥이 아니라 까마귀가 부모새를 공양하도록 우리조상들이 남겨둔 깊은 뜻이 있는 ‘까마귀 밥’임을 아는 이 얼마나 있는지요?"
조류중에 아이큐가 가장 높은 새가 바로 까마귀랍니다.
도구를 가장 잘 사용하는 새이며,
사람을 가장 잘따르며
사람말과 모든 동물들 소리를 완벽하게 흉내내는 새(앵무새과)이지요.

(4) 까마귀는 고대로 부터 "천조"로 인식

옛날 만화들 중에 시골 초가집 위로 연기 한자락이 올라가고
그위로 까마귀가 배회하면 사람이 죽는다고 하여 ‘재수없는 새’라 표현하는 사례가 많았습니다.
잘못된 것이지요.

죽는 것이 아니라 천손민족이니 그곳으로 돌아가는 것을 인도하기 위해 기다리는 신조로 인식되어야 합니다.
북두칠성에서 온 천손민족 그래서 우리 선조들은 관속에 칠성판을 깔지 않으면 상여가 움직이지 않았다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돌아갈 고향을 알고 있는 것이지요.
그래서 우리는 죽었다는 표현보다 ‘돌아가셨다’는 표현을 사용한답니다.
서양인들이 가슴에 한을 품고 죽으면 꼭 까마귀로 환생하여 복수하는 장면들을 영화에서 많이 보았지요.
당하는 민족 입장에서 보면 삼족오(까마귀)는 두려움의 상징인 것입니다.

(5) 문화속에도 "길조"로 인식

심마니들이 산삼을 발견시 귀하게 여기는 길조, 그 씨앗을 퍼트리는 새도 삼족오(까마귀)라 하지요.
7월 7석날 우주 은하수에 다리를 놓는 새도 까마귀입니다.
견우·직녀의 가슴아픈 사랑에 다리를 놓는 새 ‘까마귀’ 신조라는 말이지요.

까마귀는 흉조가 아닙니다.
잘못된 역사인식을 바로 잡아야지요.
까마귀를 몸보신에 좋다고 잡아먹는 것은 천조·신조를 잡아먹는 것과 같은 것이며
우리 조상의 역사를 까먹는(잃어버리는) 행위임을 바로 알아야 겠습니다.

(완)


 
   
 

Total 1,88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0월 자연현상과 불도장(인)에 대하여! 최고관리자 20-10-16 14:31 99 0
공지 (행촌 이암 단군세기 집필의 현장) ‘삼족오’가 안내한 강화도… 최고관리자 14-10-09 07:16 5801 0
공지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0-09-29 02:09 124 0
공지 제3부도 투르판 아사달 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20-09-28 15:21 87 0
공지 대속은 수증복본의 의미 최고관리자 20-09-28 12:12 50 0
공지 조선은 왜 천문관측에 목숨을 걸었을까 최고관리자 17-10-10 09:33 6711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1594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3240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2236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2848 0
1881 세상의 변화에 대해... 최고관리자 20-10-17 17:43 98 0
1880 10월 자연현상과 불도장(인)에 대하여! 최고관리자 20-10-16 14:31 99 0
1879 1010, 이런 생각 저런 생각 최고관리자 20-10-10 12:48 81 0
1878 天有崩必先脫免 최고관리자 20-10-10 12:36 61 0
1877 인신'을 넘어 '영대'의 의미를 깨우쳐야! (1) 최고관리자 20-10-10 11:43 65 0
1876 사람의 근본_본대도 최고관리자 20-10-08 00:16 56 0
1875 사람 생명나무 쳬계도 최고관리자 20-10-07 22:30 48 0
1874 10월의 희망편지_빛의 완성자 최고관리자 20-10-05 13:27 73 0
1873 (동영상 강좌) 개천절의 의미 최고관리자 20-10-03 12:13 68 0
1872 개천절 아침 (1) 최고관리자 20-10-03 10:21 102 0
1871 즐거운 추석 되소서! 최고관리자 20-09-30 16:16 50 0
1870 동방의 태양, 해머리땅 대한민국 최고관리자 20-09-29 02:09 124 0
1869 팔곡(八穀)은 그 해의 풍년 또는 흉년을 주관한다. 최고관리자 20-09-28 16:03 68 0
1868 제3부도 투르판 아사달 복희여와도 최고관리자 20-09-28 15:21 87 0
1867 대속은 수증복본의 의미 최고관리자 20-09-28 12:12 50 0
1866 21세기 신 실크로드를 열며! 최고관리자 20-09-21 09:52 111 0
1865 천부경 최고관리자 20-09-18 16:47 136 0
1864 사해에 계신 동포, 애국동지 여러분! 복본의 사명을 완수합시다… 최고관리자 20-09-12 00:45 121 0
1863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_천산천지 서왕모 최고관리자 20-09-11 19:52 86 0
1862 제3부도 천산산맥 박격달봉 최고관리자 20-09-08 22:57 88 0
1861 21세기 환부(鰥夫)와 권사(權士)의 임무_2편 최고관리자 20-09-08 22:55 64 0
1860 동영상 강좌_제2부도 신강성 한턴구리산 최고관리자 20-09-05 12:43 82 0
1859 ‘환부(鰥夫)’의 임무_1편 최고관리자 20-09-05 10:35 98 0
1858 2020년 새천년을 이끌어갈 ‘환부(鰥夫)’를 모집합니다! 최고관리자 20-09-03 00:07 103 0
1857 티벳 피라미드의 비밀_3편_건설의 비밀 최고관리자 20-09-02 17:36 114 0
1856 마고대성의 땅 티벳...그 해방전쟁이 개시되었다. 최고관리자 20-09-02 15:30 76 0
1855 황궁씨의 혼이 서린 박격달봉, 위구르...그 해방전쟁이 시작되었… 최고관리자 20-09-02 15:27 60 0
1854 이런 생각 저런 생각 최고관리자 20-09-01 19:30 77 0
1853 신라국호 최초사용 시기 최고관리자 20-09-01 19:24 172 0
1852 복본의 사명 최고관리자 20-09-01 19:19 96 0
1851 티벳 피라미드_2편_인공구조물의 비밀 최고관리자 20-08-18 23:25 191 0
1850 (재공개) 티벳 피라미드 발견 _ 1편 최고관리자 20-08-15 13:15 179 0
1849 천손민족의 유전적 5대 특징 최고관리자 20-08-15 02:57 192 0
1848 '고리' 이전 연구방법 총론 최고관리자 20-08-02 12:18 391 0
1847 (동영상) 우리민족의 이동경로_1편 최고관리자 20-08-02 12:15 374 0
1846 (유투브) 천손민족의 해부학적 2대 특징 최고관리자 20-08-01 22:08 352 0
1845 여름 눈은 반역의 상징_쿠테타? (1) 최고관리자 20-07-30 13:55 564 0
1844 (별점보기) 7.23 니오와이즈 혜성 방문 (1) 최고관리자 20-07-22 13:14 574 0
1843 (오재성 강좌) 삼국사 _구리다물사관 최고관리자 20-07-21 11:39 448 0
1842 7월 21일_오성취합_길조인가 흉조인가? 최고관리자 20-07-19 13:00 330 0
1841 미확인 삼한정통 '한'은 조선8도에 없었다. 최고관리자 20-07-17 22:15 355 0
1840 백제와 위나라의 전투지역은 대륙 최고관리자 20-07-15 12:33 631 0
1839 1930년 만주 이스라엘 건국 그리고...일본 최고관리자 20-07-15 12:26 408 0
1838 자미원_5_천황대제,오제내좌 최고관리자 20-07-14 14:34 339 0
1837 자미원_4_구진,육갑 최고관리자 20-07-13 18:07 144 0
1836 자미원_3_천일,태일 최고관리자 20-07-12 14:48 259 0
1835 (필수) 자미원_2_북극5성과 사보 (1) 최고관리자 20-07-12 13:03 582 0
1834 우주의 중심 자미원_1_궁궐담장 (1) 최고관리자 20-07-12 11:26 631 0
1833 고구려 평양성과 동황성 최고관리자 20-07-11 17:28 134 0
1832 우주의 이치_1편_3원 28수 7정 최고관리자 20-07-11 16:35 366 0
 1  2  3  4  5  6  7  8  9  1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