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7-11-29 14:18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10편_유이순제_2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5,292   추천 : 0  

索隱

斯文未是. 今案:徇, 齊, 皆德也.
書曰「聰明齊聖」, 左傳曰「子雖齊聖」, 謂聖德齊肅也.
又案:孔子家語及大戴禮並作「叡齊」, 一本作「慧齊」. 叡, 慧, 皆智也.
太史公採大戴禮而爲此紀, 今彼文無作「徇」者.
史記舊本亦有作「濬齊」. 蓋古字仮借「徇」爲「濬」, 濬, 深也, 義亦並通. 爾雅「齊」「速」俱訓爲疾.
尙書大傳曰「多聞而齊給」.
鄭注云「齊, 疾也」.
今裴氏注云徇亦訓疾, 未見所出. 或當讀「徇」爲「迅」, 迅於爾雅與齊俱訓疾, 則迅濬雖異字, 而音同也.
又爾雅曰「宣, 徇, 遍也. 濬, 通也」.
是「遍」之與「通」義亦相近. 言黃帝幼而才智周遍, 且辯給也.
故墨子亦云「年踰五十, 則聰明心慮不徇通矣」.
俗本作「十五」, 非是. 案:謂年老踰五十不聰明, 何得云「十五」?

이문장이 맞지 않다.
지금 살펴보면 순이나 제는 모두 덕을 말한 것이다.
서에 말하기를 총명제성이라고 했다.
좌전에 아들이 비록 총명하고 빠르다고 말했으나 성덕이 빠르고 민첩하다고 말한 것이다.

또 살펴보면 공자가어 및 대대례에는 ‘예제’라고 쓰고 또 다 ‘혜제’라고 쓰여 있다.
예나 혜는 글자가 다 지혜라는 말이다.

태사공이 대대례에서 채택하여 여기에 기록하였다. 
지금 이 문장에 순이라고 쓰지 않았고 사기 옛날 책에 준제라고 쓰여 있다.
대게 옛 글자에는 순(徇)을 빌려 써서 준(濬)이 되었는데 준은 깊다는 말이다.
뜻 역시 같이 서로 통한다.

이아에는 제나 속이 다 빠르다고 해석했고
상서대전에 말하기를 많이 들어서 제급이라 하였는데
정주가 말하길 제(齊)는 질(疾)이라고 했다.

지금 배씨가 주석하여 말하길 순(徇)자 역시 질(疾)로 해석했다.
그 출처가 나온 것을 보지 못했다.
혹 당연히 순(徇)자를 신(迅)로 읽었는데,
신도 이아에서 함께 제(齊)라 하였고 모두 빠르다고 해석했으며
신(迅)과 준(濬)은 비록 글자가 다르지만 음은 똑 같다.

또 이아에서 말하기를 선, 순은 두루 라는 뜻으로 준(濬)자와 통한다.
편(遍)과 함께 통(通)의 뜻도 역시 서로 가깝다.

황제가 어려서 재주가 있고 지혜롭다고 말한 것을 두루 다 같이 통했다는 말인데 또한 변급(辯給)과 통했다,
그러므로 묵자 역시 나이가 오십이 넘으면 총명한 정신이 민첩하고 순통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세속의 책에는 열다섯이라 썼으나 맞지 않다.
살펴보면 나이가 늙어 50이 넘으면 총명하지 않은데 왜 15라고 일렀겠는가?.

【聰明齊聖】 竝作“聰明叡知” 또는 “聰明才智 聰明睿知”와 같은 뜻으로 총명하고 슬기롭다는 뜻.
  聰穎明智로도 쓰이고 聰明이나 齊聖은 모두 영민하고 슬기롭다는 말이다.
  視聽靈敏. 聰明聖哲.
  《易·繫辭上》:“古之聰明叡知 神武而不殺者夫.”
  《 禮記·中庸》:“唯天下之至聖 爲能聰明睿知 足以有臨也.”
  《孔子家語·三恕》:“聰明睿智 守之以愚.”

【齊肅】 빠름, 민첩함. 疾速. 齊는 齌와 통한다. 《國語·楚語下》:“敬不可久 民力不堪 故齊肅以承之.” 韋昭注:“肅 疾也.”
【濬齊】 通 “叡齊 慧齊”.
【齊給】 민첩함, 재빠름 敏捷. 齊, 通 “齌”. 《荀子·修身》:“齊給便利 則節之以動止.” 楊倞注:“齊給便利 皆捷速也.” 《尙書大傳》卷五:“多聞而齊給.”
【辯給】 말을 잘함, 能言善辯, 泛指雄辯. 《韓非子·難言》:“捷敏辯給 繁於文采 則見以爲史.”

*迅 빠를 순. *濬 깊을 준.
* 정주 : 당나라 사람, 어씨고 어정이라 불림. 한림 시감학사를 지냄.
* 주편 : 널리 미침, 다 쓴다는 뜻


최고관리자 17-11-29 14:20
 
내용이 좀 많네요.
운곡 제환명 선생님의 해설은 정말 독보적이고 대단한 학자임을 알수 있습니다.
우리역사 해설까지 비교하여 해설되고 있으니...
복본!
최고관리자 18-01-29 15:07
 
중간 략
 
   
 

Total 1,81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천하위공) 신강을 복구하라!_로프노르(Lop Nur) (1) 최고관리자 20-04-19 10:05 528 0
공지 (꼭 보세요) 국내외 마고님 유적! 최고관리자 20-04-22 17:50 284 0
공지 거서간은 방어장_소부도지 27장_28장 최고관리자 20-05-30 16:26 16 0
공지 포고문_天下爲公(천하위공) 世界大同(세계대동) (1) 최고관리자 20-01-02 11:04 1645 0
공지 세컨더리 최고관리자 20-05-30 13:17 20 0
공지 (대륙백제) 백제 패망후 5도독부의 위치 최고관리자 20-05-30 13:06 21 0
공지 6월 21일 금환일식 (1) 최고관리자 20-05-30 12:50 21 0
공지 우표 한장 최고관리자 20-05-29 15:10 34 0
공지 백제 땅에 못가고 고구리에서 죽은 부여융 최고관리자 20-05-28 13:44 56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445 0
공지 사기 오제본기 해설 최고관리자 20-05-08 13:08 246 0
공지 세종대왕의 천문류초_북두칠성 해설 (1) 최고관리자 20-04-09 22:04 733 0
공지 (수미산의 비밀_서장西藏을 복원하라!) 신비의 카일라스 최고관리자 20-03-26 19:34 438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2292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1319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1935 0
1268 부도지_15_지유(地乳) 최고관리자 18-05-23 16:25 2686 0
1267 (역사는 과학) '일본서기'는 조작된 사서이다. 최고관리자 18-05-23 09:35 2592 0
1266 (특강안내) 백제사의 시말(始末) 최고관리자 18-05-23 09:13 2542 0
1265 (충격) 북경서 낙랑군 사람 묘 발견_한반도 낙랑군설 폐기해야~ (1) 최고관리자 18-05-17 10:18 4606 0
1264 일제가 조작한 낙랑군설을 신봉하는 미친 식민사학계_1 (1) 최고관리자 18-05-17 10:08 3968 0
1263 부도지_14_음양오행론과 삼극사대론 (1) 최고관리자 18-05-16 16:44 4259 0
1262 부도지_13_소리 울림 최고관리자 18-05-16 16:27 2275 0
1261 (환영) 행촌학술문화진흥원과 세계환단학회 공동개최_2018 춘계… 최고관리자 18-05-16 15:47 1565 0
1260 (희망) 북한이 열리면... 최고관리자 18-05-16 15:14 2328 0
1259 (하늘이해_오성이외 떠돌이 별) 요성 6_천봉(天棓) 최고관리자 18-05-16 14:56 1405 0
1258 6월 1일 일출전_토성, 달 대접근 (1) 최고관리자 18-05-14 17:32 2986 0
1257 부도지_12_여(呂)에서 율(律)로. (1) 최고관리자 18-05-14 16:07 4279 0
1256 (하늘이해_오성이외 떠돌이 별) 요성 5_패성 최고관리자 18-05-14 15:43 2345 0
1255 북한자료_일제어용사가들이 조작한 자료다! (1) 최고관리자 18-05-09 10:20 3252 0
1254 (충격) 2000년간 아무도 못 본 ‘평양 신사비’…하루 만에 찾은… (1) 최고관리자 18-05-09 10:05 3038 0
1253 부도지_11_실달과 허달은 알과 얼 (1) 최고관리자 18-05-08 10:38 3544 0
1252 鬼方流史 (1) 최고관리자 18-05-07 18:54 3966 0
1251 부도지_10_오행의 궤도 (1) 최고관리자 18-05-03 11:15 4599 0
1250 부도지_9_팔여(八呂)의 배치 (1) 최고관리자 18-05-02 16:40 4815 0
1249 중국이 방해하면... 최고관리자 18-05-01 16:32 5387 0
1248 (오늘) 삼신영고절(三神迎鼓節) (3) 최고관리자 18-05-01 12:29 3979 0
1247 부도지_8_시원의 3음과 8여의 소리 (2) 최고관리자 18-04-26 10:19 4536 0
1246 부도지_7_모든 사물의 구성은 빛과 닷의 결합 최고관리자 18-04-24 11:57 3661 0
1245 (동북아역사재단 해체하라) 전문가, 박사라는 자들이 우리 역사… (1) 최고관리자 18-04-24 10:59 3046 0
1244 (마고를 지키는 사람들) 지리산 '마고제’ 최고관리자 18-04-19 11:14 2527 0
1243 (환영) 송종성_한중사서에 실린 한국고대사의 비밀 (2) 최고관리자 18-04-18 14:00 4846 0
1242 삼짇날의 의미 최고관리자 18-04-18 10:02 3109 0
1241 이지린의 고조선 연구 (1) 최고관리자 18-04-17 15:53 2985 0
1240 부도지_6_율려(律呂) (1) 최고관리자 18-04-17 09:32 3851 0
1239 부도지_5_세가지 세계_선천, 짐세, 후천 (1) 최고관리자 18-04-16 10:59 3798 0
1238 삼월삼짓날=본명일=마고(삼신)님 생신날! (4) 최고관리자 18-04-16 09:49 4322 0
1237 [칼럼] 한자가 왜 우리글인가? 최고관리자 18-04-13 09:45 4526 0
1236 조선어정음훈석_6_"ㄱ . ㄴ" (1) 최고관리자 18-04-13 09:37 2724 0
1235 조선어정음훈석_5_"ㄱ" (1) 최고관리자 18-04-13 09:34 2036 0
1234 조선어정음훈석_4_책을내며_운곡 제환명 (1) 최고관리자 18-04-13 09:31 4850 0
1233 조선어정음훈석_3_서문_이일걸 박사 (2) 최고관리자 18-04-13 09:24 3972 0
1232 조선어정음훈석_2_추천사_조교환 박사 (1) 최고관리자 18-04-13 09:12 3052 0
1231 제환명 저_조선어정음훈석(朝鮮語正音訓釋)_1_축사 이돈희 장관 (1) 최고관리자 18-04-13 09:03 3714 0
1230 좌계님 글_금척(金尺) 추적_6편_선도산(仙桃山) 파사소(婆娑蘇) (1) 최고관리자 18-04-12 11:15 4913 0
1229 고려산 진달래 최고관리자 18-04-12 09:38 3087 0
1228 한국학중앙연구원의 역사매국행위_증거는 '빵개' ^.* (1) 최고관리자 18-04-11 15:36 3534 0
1227 뵌뽀교 탐구_5편_뵌뽀교의 발전 (2) 최고관리자 18-04-11 09:45 2315 0
1226 뵌뽀교 연구_4편_뵌뽀의 의미 (3) 최고관리자 18-04-10 14:15 1862 0
1225 뵌뽀교 연구_3편_뵌의 연원 (1) 최고관리자 18-04-10 11:41 1591 0
1224 뵌뽀교 탐구_2편_티벳 민족과 뵌뽀교문화 (1) 최고관리자 18-04-10 10:46 1631 0
1223 티벳 토착종교 뵌뽀교 탐구_1편_서언 (2) 최고관리자 18-04-10 10:36 1991 0
1222 (부찰천문 기본) 우리은하_태양계의 위치 최고관리자 18-04-09 16:17 3598 0
1221 (역사의병대) 우리는 단군의 자손이 아닌데 왜 고조선 역사를 배… (1) 최고관리자 18-04-09 14:27 3484 0
1220 부도지_4_수증(修證) 복본(復本) (1) 최고관리자 18-04-09 09:50 4816 0
1219 (대환영) 배달국 14세 치우환웅의 '패온라인' (1) 최고관리자 18-04-08 16:16 3943 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