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7-11-27 09:51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6편_소전자제후국호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6,181   추천 : 0  

索隱

少典者, 諸侯國號, 非人名也.
又案:國語云「少典娶有蟜氏女, 生黃帝、炎帝」.
然則炎帝亦少典之子. 炎黃二帝雖則相承, 如帝王代紀中閒凡隔八帝, 五百餘年.
若以少典是其父名, 豈黃帝經五百餘年而始代炎帝後爲天子乎?
何其年之長也! 又案:秦本紀云「顓頊氏之裔孫曰女脩, 呑鳥之卵而生大業, 大業娶少典氏而生柏翳」.
明少典是國號, 非人名也. 黃帝卽少典氏後代之子孫, 賈逵亦謂然, 故左傳「高陽氏有才子八人」, 亦謂其後代子孫而稱爲子是也.
譙周字允南, 蜀人, 魏散騎常侍徵, 不拜. 此注所引者, 是其人所著古史考之說也.
皇甫謐字士安, 晉人, 號玄晏先生. 今所引者, 是其所作帝王代紀也.

소전은 제후국의 이름으로 인명이 아니다.
또 국어에 소전이 유교씨의 딸을 얻어(결혼하여) 황제 염제를 낳았다.
그런 연고로 염제 역시 소전의 아들이라고 말했다.

염제와 황제 두 임금은 비록 임금을 서로 이었지만 제왕의 대수와 같이 중간에 무려 여덟 임금이나 간격이 있고 5백년 넘게 흘렀다.

* 5백년 : 소전아들 염제신농과 헌원황제 사이가 5백여 년이 떨어져 의구심이 든다는 뜻이다.

만약 소전의 (황제의) 아버지 이름이라고 한다면 황제가 오백여년이나 흘렀는데 처음 왕대에 염제를 천자라니 어찌 된 일인가?
어떻게 그런 햇수가 길다고 하나!

* 소전과 헌원 : 소전은 배달국 안부련 환웅(BC3240)때의 신하고 황제는 치우환웅(BC2707)때 제후로 소전 집안의 먼 후손이다.
사가들이 혼동하여 기록한 것으로 보인다(차이 533년). 그래서 사기 오제본기는 우리 민족사서가 뒷 받침이 되어야 제대로 해석할 수 있다.

또 살펴보면 진 본기에 말하기를 전욱씨는 그 후손을 여수라 하였다.
제비 알을 먹고 대업을 낳았고 대업이 소전의 부족을 (아내를) 취해 백예를 낳았다고 말했다.
소전이 국호가 된 것이 분명하다.
인명이 아니다.

황제는 바로 소전씨 후대의 자손이다,
가규 역시 그렇다고 말했음으로 좌전에 고양씨가 똑똑한 아들 8사람을 두었다는 것 역시
그 후대 자손들을 아들이라고 부르게 된 것이다.

초주의 자가 윤남이고 촉나라 사람인데, 위나라에서 산기상시로 배명했으나 받지 않았다.
주석을 인용한 사람으로 바로 그 사람이 고사고에다 설명했다

황보밀의 자는 사안이고 진나라 사람이다.
호가 현안선생이다.
지금 인용한 것은 바로 제왕대기에서 인용했다.

* 보충설명 : 우리 민족 사서를 보면 소전은 배달국 환웅시대 8세 안부련 환웅(BC3240)때 신하로,
섬서성 강수가에서 군사를 감독하던 직위에 있었는데 이때 따라간 아들이 염제신농으로 나온다.
그곳에서 온갖 약초를 맛보고 동양의학의 시조가 되었다.
황제헌원은 배달국 14세 치우환웅(BC2707)때 통치강역내 제후의 아들로 나온다.
소전 집안의 먼 후손이다(8세 ~ 14세 533년 차이)

→ 환단고기 태백일사 삼한관경본기 등

* 배달(倍達)국 시대 : 18대 1565년간(B.C3897~B.C2333)

- 나라이름 ‘배달(倍達)’, 도읍지 신시(神市),
사마천 사기에는 14대 치우한웅이 통치한 나라가 “구리(九黎)”라 기록하고 있어 실제 존재했음을 증빙하고 있다.

------------------------------------------------
역대 환웅 이름 즉위년도
------------------------------------------------
1. 居發桓(거발한) 桓雄(환웅) BC3897
2. 居佛理(거불리) 桓雄(환웅) BC3804
3. 右耶古(우야고) 桓雄(환웅) BC3718
4. 慕士羅(모사라) 桓雄(환웅) BC3619
5. 太虞儀(태우의) 桓雄(환웅) BC3512
- 12분의 아드님을 두셨는데 막내아드님이 태호복희, 여동생이 여와이다.
- 복희여와도의 주인공으로 중국민족이 삼황오제의 첫 번째로 차용했음
6. 多儀發(다의발) 桓雄(환웅) BC3419
7. 居 連(거 련) 桓雄(환웅) BC3321
8. 安夫連(안부련) 桓雄(환웅) BC3240
- 신하였던 소전을 섬서성 강수가에 군사감독을 보냈는데 그때 따라간 아들이 염제신농이다.
강수가에서 온갖 약초를 맛보고 동양의학의 시조가 되었는데, 중국민족이 삼황오제의 두 번째로 차용했다.
소전의 530여년 뒤 후손이 황제헌원이다.
9. 養 雲(양 운) 桓雄(환웅) BC3167
10. 葛 古(갈 고) 桓雄(환웅) BC3071
11. 居耶發(거야발) 桓雄(환웅) BC2971
12. 州武愼(주무신) 桓雄(환웅) BC2879
13. 斯瓦羅(사와라) 桓雄(환웅) BC2774
14. 慈烏支(자오지) 桓雄(환웅) 일명 蚩尤(치우) 한웅 BC2707
- 산동성 동평에 무덤이 있다.
산동성 수구에서 태어난 소전의 500여년 뒤의 후손이자 제후의 아들 황제헌원이 역모를 도모하다
치우환웅께 사로잡혀 군신의 맹세를 하고 섬서성 장안으로 유배를 가 한족의 시조가 되었다.
삼황오제의 3번째로 차용
15. 蚩額特(치액특) 桓雄(환웅) BC2598
16. 祝多利(축다리) 桓雄(환웅) BC2509
17. 赫多世(혁다세) 桓雄(환웅) BC2453
18. 居弗檀(거불단) 桓雄(환웅) BC2381

* 배달국 8세 안부련 환웅때 신하를 지낸 소전 집안의 500여년 후손 헌원 이동 종합도



최고관리자 17-11-27 10:21
 
설명을 쉽게 한다고 해본 것인데
이해가 안가면 더 쉽게 풀어서 해설해 보자 합니다.
^.^
최고관리자 17-11-27 10:25
 
사마천은 우리역사를 어디까지 알고 있었을까?
삼황의 역사를 조작하여 계대를 맞추느라 참으로 고생한 것이 눈에 보인다.
ㅎㅎ
^.^
 
   
 

Total 2,0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부도지_PDF파일_44페이지 최고관리자 22-01-07 21:21 432 0
공지 강소성 염성 건호현(몽롱탑)에서 당태종을 응징한 연개소문 (1) 최고관리자 22-01-21 10:46 38 0
공지 강소성 숙천(장산산림공원)에서 설인귀를 응징한 연개소문 (1) 최고관리자 22-01-21 10:34 36 0
공지 하늘사명자들여 깨어나라! 최고관리자 22-01-17 01:27 166 0
공지 피라미드는 에너지 센타 (1) 최고관리자 22-01-19 16:33 216 0
공지 사기 오제본기 치우환웅편 전격공개 (2) 최고관리자 22-01-19 16:06 225 0
공지 2022년 환부(鰥夫)와 권사(權士) 모집 (1) 최고관리자 22-01-18 14:16 257 0
공지 수미산_ 4명의 거인그림(700미터) (1) 최고관리자 22-01-18 12:52 276 0
공지 대륙백제_북위를 궤멸시킨 동성대왕의 위대한 기록 (2) 최고관리자 22-01-18 02:17 273 0
공지 중국 산동성 봉래(蓬萊)에서 연개소문이 당태종(唐太宗)의 형을 … (2) 최고관리자 22-01-17 23:39 244 0
공지 2_신 황금벨트_21세기 신 실크로드 루트_한반도지도 최고관리자 22-01-17 19:48 185 0
공지 신 실크로드_부도이동도 원본크기 최고관리자 22-01-17 19:42 157 0
공지 신 황금벨트_21세기 신 실크로드 루트 최고관리자 22-01-17 14:20 163 0
공지 새로운 역사가 다가온다! _ 신 부도지 최고관리자 22-01-04 23:06 421 0
공지 천손의 빛, 밝달 문화 최고관리자 22-01-10 10:54 360 0
공지 오성취심(五星聚心), “다섯별이 심수자리에 모이다” (1) 최고관리자 21-12-12 14:32 1073 0
공지 (책보고_시민인터뷰) 삼국사의 대부 오재성 선생님 (1) 최고관리자 21-12-12 00:48 1092 0
공지 하늘사명자 "환부와 권사"의 의미 (2) 최고관리자 21-11-27 19:59 1085 0
공지 칠성경과 북두주 최고관리자 21-11-01 23:43 909 0
공지 천기공유_1탄_인류탄생의 비밀 (1) 최고관리자 21-09-30 16:59 1794 0
공지 9월_천손혈통의 4대 특질 최고관리자 21-09-24 23:03 1376 0
공지 21세기 신 실크로드의 출발 (1) 최고관리자 21-09-01 00:57 2036 0
공지 해인금척 태일 천부진언 해설(海印金尺 太一 天父眞言 解說) (1) 최고관리자 21-08-01 10:33 2517 0
공지 새로운 부도 이동도 최고관리자 21-03-29 00:13 2662 0
공지 MG이야기_후천시대에 급격히 닥쳐온 지구촌 신금융질서_3편_… 최고관리자 21-03-27 20:52 3038 0
공지 (소집령) 하늘일꾼 사명자여러분께 드리는 당부의 말씀_‘인’치… (1) 최고관리자 20-12-23 17:36 6574 0
공지 하늘의 소리 '천지인경' 소개 최고관리자 20-12-15 14:34 3228 0
공지 [특강동영상]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 (1) 최고관리자 20-05-10 12:04 7998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6143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6961 0
1174 本命日(본명일)_북두칠성님이 소원들어주는 날! (1) 최고관리자 18-01-09 09:03 8801 0
1173 은하수_자미원_천상열차 분야지도 최고관리자 18-01-08 10:09 4247 0
1172 33개 별자리_은하수_천하기몰(天河起沒) 최고관리자 18-01-08 09:56 7738 0
1171 (김시습) 징심록 추기_제 2장_태고의 일을 논하다. (1) 최고관리자 18-01-04 10:29 7412 0
1170 오늘 사분의 자리_동양 현과(玄戈) 자리_유성우 최고관리자 18-01-03 11:04 3895 0
1169 조선 입국(건국)의 근본을 잊으시면 안됩니다. 최고관리자 18-01-02 13:44 6855 0
1168 (김시습) 징심록추기(澄心錄追記) 제1장_청한자 선생이 징심록에… (2) 최고관리자 18-01-02 11:23 6941 0
1167 (박금) 요증 징심록연의(要正 澄心錄演義) 후기_7장_끝 (2) 최고관리자 18-01-02 10:31 7691 0
1166 무술년(戊戌年) 단상 최고관리자 18-01-02 09:34 3934 0
1165 [오천과 오운_5편] 수(水)기운의 현천(玄天) 최고관리자 17-12-27 15:03 3789 0
1164 [오운과 오천_4편] 금(金)기운의 소천(素天) 최고관리자 17-12-27 14:59 3805 0
1163 [오운과 오천_3편] 토(土)기운의 금천(黅天) 최고관리자 17-12-27 14:53 3838 0
1162 [오천과 오운_2편] 화(火)기운의 단천(丹天) 최고관리자 17-12-27 14:12 4148 0
1161 [오천과 오운_1편] 창천(蒼天)의 목(木)기운 (1) 최고관리자 17-12-27 10:05 7002 0
1160 [세종대왕의 천문류초 이해] 오천(五天)과 오운(五運) (1) 최고관리자 17-12-27 09:11 6977 0
1159 2018년 1월 13일 천문현상 (1) 최고관리자 17-12-26 11:51 7468 0
1158 [필독] 천손민족의 조건 '우주의 삼원'을 이해해야합… 최고관리자 17-12-24 22:05 9826 0
1157 [교수신문] 이메일 인터뷰 _ 문헌사학 정신차려라! 최고관리자 17-12-24 21:33 3153 0
1156 [크리스마스 소식] 우리안의 식민사관 재출간 (1) 최고관리자 17-12-24 20:23 5283 0
1155 고려사 절요_자미원 유성우 (1) 최고관리자 17-12-20 17:57 5123 0
1154 [달무리] 달과 기운 최고관리자 17-12-20 15:29 4487 0
1153 [세종대왕의 천문류초] 기운_4편_떠도는 기운 점치는 법 최고관리자 17-12-20 13:20 5210 0
1152 [세종대왕의 천문류초] 기운_4편_떠도는 기운(遊氣) 최고관리자 17-12-20 13:14 4677 0
1151 [세종대왕의 천문류초] 기운(氣運)_3편_십운(十煇:10종류의 햇무… (1) 최고관리자 17-12-20 10:29 6466 0
1150 보스니아 피라미드 (1) 최고관리자 17-12-18 10:43 6997 0
1149 (박금) 요증 징심록연의 후기_6장 (1) 최고관리자 17-12-18 10:35 7137 0
1148 진나라_유성우의 변고 최고관리자 17-12-16 10:37 4152 0
1147 박원길 전 몽골학회 회장_한국사학계의 수준 (1) 최고관리자 17-12-15 12:01 6590 0
1146 정영훈 한국학중앙연구원 교수_단군민족주의 당위성 (1) 최고관리자 17-12-15 11:50 6225 0
1145 (이희진 박사) 식민사학 교원대 송호정, 숭실대 김정렬_질타 최고관리자 17-12-14 12:39 5405 0
1144 [천문류초] 남방 정수(井宿)에 유성이 범하면...모반, 우환 최고관리자 17-12-13 15:19 5406 0
1143 오늘밤 쌍둥이자리 유성우 최고관리자 17-12-13 15:15 4306 0
1142 진실은 비켜갈수 없지_고조선 수도는 평양 아닌 요동 (1) 최고관리자 17-12-12 15:21 6785 0
1141 [세종대왕의 천문류초] 요기(妖氣:요사스러운 기운) (1) 최고관리자 17-12-12 11:04 6610 0
1140 [세종대왕의 천문류초] 기운(氣運), 서기(瑞氣 : 상서러운 기운) 최고관리자 17-12-12 10:50 4716 0
1139 (박금) 요증 징심록연의 후기_5장 (2) 최고관리자 17-12-12 09:59 6933 0
1138 요 임금 유적도 나왔는데 우리는 왜 단군을 못믿나, 이해 불가하… 최고관리자 17-12-11 09:41 3513 0
1137 (박금) 요증 징심록연의 후기 _ 4장 (1) 최고관리자 17-12-09 14:35 5692 0
1136 천문류초 기원전 2470년 9월 오성결집 확인 최고관리자 17-12-07 12:36 4993 0
1135 세종대왕의 천문류초_안개(霧) 최고관리자 17-12-05 13:27 4495 0
1134 부도복건(符都復建)의 대업을 꿈꾼 김시습! 최고관리자 17-12-05 11:04 5661 0
1133 (박금) 요정 징심록연의 후기_제3장_이징옥, 이시애 장군이 거병… 최고관리자 17-12-05 10:07 5398 0
1132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11편_(수정)헌원지시 최고관리자 17-11-30 16:35 5928 0
1131 (충격) 놀라운 '남제서(南齊書)'의 대륙백제 기록 (2) 최고관리자 17-11-29 20:17 10582 0
1130 (박금) 요정 징심록연의 후기_제2장_15지 (1) 최고관리자 17-11-29 17:10 7730 0
1129 (박금) 요정 징심록연의 후기_제1장 (1) 최고관리자 17-11-29 16:53 6413 0
1128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10편_유이순제_2 (2) 최고관리자 17-11-29 14:18 6579 0
1127 슬슬 개발 준비하세요? 최고관리자 17-11-29 13:48 3578 0
1126 2017년 11월 29일 구리넷 브리핑 (2) 최고관리자 17-11-29 10:57 6214 0
1125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9편_유이순제 (1) 최고관리자 17-11-29 10:36 5470 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