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공지사항 칼 럼 일만천년 우리역사 고대사서 토론방 자료실 동영상 강좌 추천사이트
칼 럼
운영자칼럼

오재성칼럼

대수맥칼럼

천문류초 연구


운영자칼럼
 
작성일 : 17-11-23 11:36
(기이한 인연) 몽족과 천부경의 비밀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5,774   추천 : 0  

2010년 4월 어느날
운영자가 강의중인 우리역사교육원으로
미국교포 노인 한분이 찾아오셨다.

"궁금한 것이 있어서 확인하고 싶어 왔습니다"

베트남 전쟁 한국군 참전시 선 파병된 한국군 정보부대 장교
미국 CIA와 공동작전을 수행하였다고 한다.

그때 베트콩과 적대관계에 있으면서 월맹 공산화를 막기위해 미국 CIA와 손잡은 몽족

밀림속에서 작전시
베트남 몽족들과 같이 합동작전을 하였는데

그때
어느 베트남 몽족 여성이 우연히 가르쳐 준 주문을 알게 되어 외우게 되었는데,
아침 저녁으로 그 주문을 외우면 이상하게 마음이 편해지는 경험을 하였다는데,

문제는
국내 귀국후
그 주문이 우리의 '천부경'이었다는 사실을 알고 너무 당황을 하였다고 한다.

그래서 미국으로 이민을 가
20년째 소설을 쓰면서 그 의문을 풀지 못해 연결 고리를 찾아 해맸다는 사연.

그래서 운영자가 이렇게 답변을 드렸습니다.

"몽족 그들은 묘족이고, 치우한웅의 백성들입니다."
"임전무퇴의 용감한 전사들이지요"
"치우한웅을 지근거리에서 직접 수행한 최측근 친위부대의 후손들이랍니다"

"그들이 그리는 미래는 '다물'입니다"
"그래서 '천부경'을 알고 있는 것은 당연하지요"

일만년 전부터 있어 왔던 '천경'과 '신고'는 바로 '천부경'과 '삼일신고'를 말하는 것입니다.

베트남, 라오스, 미얀마에는
치우한웅을 단일 시조로 모시는
치우한웅의 백성인 '묘족'들이 무려 '100만 여명'이 살고있답니다.

20년 의문이 일시에 풀렸다면서 고마움을 표시한 그분은
귀국일자를 늦추어 가면서 운영자의 강의를 수강하고 돌아 가셨다.

(부언) 혹시 소설이 나왔나요. 나왔으면 한부 보내주세요.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 몽족 수난사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47&aid=0000092111

* 마고(삼신)의 백성들은 반드시 천부경, 삼일신고를 알아야 합니다.








* 삼일신고(三一神誥) 독법(讀法)

마의극재사(麻衣克再思)가 이르되
* 마의극재사(麻衣克材思) 고구려 초기 개국공신

아! 우리 신도(信衆)들은 반드시 (삼일)신고를 읽되,

먼저 깨끗한 방을 가려 진리도(眞理圖)를 벽에 걸고,
세수하고 몸을 깨끗이 하며(관수결신盥漱潔身),
옷깃을 바로하고 비린내와 술을 끊으며(단훈주斷葷酒),
향불을 피우고 단정히 꿇어앉아

마고(삼신, 一神)님께
묵도(默禱)하고 굳게 맹세를 다지며
모든 사특한 생각을 끊고,
* 一神 : 자미원 북극성에 계신 마고, 삼신님을 의미한다.

삼백 예순 여섯 알의 박달나무 단주(檀珠)를 쥐고 한 마음으로 읽되,
원문 삼백 예순 여섯 자로 된 진리를 처음부터 끝까지
단주에 맞춰 일관(一貫)할지니라.

읽기를 3만 번에 이르면 재앙과 액운이 차츰 사라지고,
7만 번이면 질병이 침노하지 못하며,
10만 번이면 총칼을 능히 피하고,
30만 번이면 새와 짐승이 순종하며,
70만 번이면 사람과 귀신이 모두 두려워하고,
1백만 번이면 신령과 ‘밝은 이’ 들이 앞을 이끌며,
3백 6십 6만 번이면 몸에 있는 3백 6십 6뼈가 새로워지고,
3백 6십 6혈(穴)로 기운이 통하여
천지가 돌아가는 3백 6십 6도수(度數)에 맞아 들어가,
괴로움을 떠나고 즐거움에 나아가게 될 것이니,
그 신묘함을 이루 다 어찌 적으리요.

그러나 만일 입으로만 외고 마음은 어긋나,
사특한 생각을 일으켜 함부로 함이 있으면,

비록 억만 번 읽을지라도,
이는 마치 바다에 들어가, 범을 잡으려 함과 같아,
마침내 성공하지 못하고, 도리어 수명과 복록이 줄게 되며,
재앙과 화(禍)가 곧 이르고,
그대로 괴롭고 어두운 누리에 떨어져,
다시는 빠져 나올 방도가 없으리니, 어찌 두렵지 아니하랴.

애쓰고 힘쓸지어다.


최고관리자 17-11-23 11:46
 
* 미국에 버림 받고 뿔뿔이 흩어진 몽족

중략
몽족의 슬픈 역사가 스며 있다.
몽족은 동남아시아 베트남∙라오스 북쪽과 중국 위난성 산악지대에 2000여 년 간 살아왔다.
인구 400만~500만 명의 소수민족이 외세의 유입으로 터전을 잃고 뿔뿔이 흩어지게 된 건 베트남 전쟁 때문.

미국 CIA는 북베트남과 중국 등 공산권의 남하를 막기 위해 몽족을 이용했다.
'비밀부대(Secret Army)'로 알려진 방 파오(Vang Pao) 장군의 몽족 군대는 라오스 북부 롱 청(Long Cheng)이라는 도시를 근거로 미군의 베트남 전쟁을 도왔다.
한 때 인구가 30만명에 달할 정도로 이 도시는 번성했지만 1973년 미군의 철수와 함께 수난의 시대를 맞았다.

미국의 지원이 중단된 가운데 베트남, 라오스 등의 보복 공격의 희생이 됐다.
이 때 살해된 몽족은 10만명이 넘고, 30만 가까운 난민이 인근 타이 난민 캠프로 이주했다.

미국에 의해 전쟁의 소용돌이에 말려 들었지만, 베트남 종전 후 미국은 몽족을 버렸다.
수 십 만명의 난민 중 미국으로의 정치적 망명이 허락된 몽족의 수는 3466명에 불과했다.
그것도 미군 철수 후 2년이 지나고 남베트남이 완전히 무너진 75년에야 이루어졌다.

이후 76년 1만1000명, 78년 3만명의 망명이 허락됐지만 대부분은 비밀부대에서 활동한 남자들에게만 허락됐다.
이들의 가족이 미국에 올 수 있었던 건 10여년이 지나 미국에 난민법(the Refugee Act)이 제정된 80년이 되어서였다.

* 미국은 그들을 배신했나

미국은 몽족 난민을 받아들이는데 지극히 소극적일 뿐 아니라, 오히려 그들을 사지(死地)로 몰아 넣으려는 시도를 했다.
90년대 들어서 미국 클린턴 정부의 입김 속에 유엔(UN)은 타이 난민캠프에 있던 몽족을 라오스로 강제 송환하려 했다.

라오스에는 몽족 비밀부대의 후예들이 여전히 자신들의 터전을 지키려고 라오스 정부군과 대치하고 있었다.
이곳에는 라오스군에 의한 군사적 공격, 화학 무기 사용, 강간, 고문 등 인종말살(genocide) 수준의 탄압이 계속 일어나고 있었다.

한 언론인은 미국의 송환 계획을 '배신(betrayal)'이라고 부르기까지 했다.
미국에 온 몽족과 인권단체의 지속적인 반대로 송환 계획은 저지됐지만,
타이 난민캠프 등에서 수난을 당하고 있던 몽족의 미국 망명은 2004년까지 허락되지 않았다.
대신 몽족은 중국(300만명), 베트남(79만명), 프랑스(1만5000명) 등으로 흩어져 갔다.

* 차별 받고 있는 미국의 몽족

현재 미국에 살고 있는 몽족은 17만여명(2000 인구 센서스).
특이한 점은 서부와 동부의 해안 지대에 많이 사는 다른 아시안들과 달리,
이들은 미국 중서부 캐나다와의 경계 지대에 많이 산다는 것.
2004년 마지막으로 1만5000여명의 몽족 망명이 허용되었을 때 인구가 적은 위스콘신과 미네소타 외에는 이들을 기꺼이 받아들이는 주가 없었기 때문.

지금은 8만여명의 몽족이 이 지역에 살고 있어 지역 최대의 아시안계 소수 민족이 되었다.
나머지는 캘리포니아(6만5000명), 노스캐롤라이나(7000명) 등에 살고 있다.

고향을 상실한 이들은 빠르게 미국 문화에 흡수되고 있지만, 여러 도시에서 이들은 종종 차별의 주 대상이 되고 있다.
기존에 살고 있던 다른 인종들은 몽족 때문에 직업 경쟁이 치열해졌고, 복지수혜 대상에서 제외됐다며 이들에 대한 물리적인 공격도 서슴지 않고 있다.

2000년간 살던 아시아의 터전을 떠나 미국에 온 몽족 차 방의 죽음은 그들의 역사를 살피게 했다.
평화롭게 살던 몽족은 외세에 의해 전쟁에 휘말리고, 철저히 버림받고, 수난을 감내해야 했다.

중략
 
   
 

Total 1,68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단독] 한단고기 실사성 알리는 <三聖列記> 등사본 출현 최고관리자 19-12-04 14:22 101 0
공지 12월, 5개 천문현상 징후 보여! (2) 최고관리자 19-12-02 11:03 167 0
공지 12월 천문현상_이를 어찌 할것인가? (1) 최고관리자 19-11-28 22:17 220 0
공지 국보 『삼국사기』 이름 바로잡아야! 최고관리자 19-11-25 09:30 177 0
공지 성균관대서 국학 폭풍 꿈틀(천부경, 삼일신고) 최고관리자 19-11-22 09:22 202 0
공지 성변에 임금이 할 수 있는 일 최고관리자 19-11-22 09:07 169 0
공지 (11월 천문현상) 운영자가 달의 운행은 잘 언급을 하지 않았지만… (2) 최고관리자 19-11-20 09:38 257 0
공지 (강의안내_11/22_국회도서관) 삼국사 책명 바로잡기 최고관리자 19-11-18 10:40 168 0
공지 일연은 어찌하여 낙랑국 항목을 만들고 한의 낙랑군으로 덮었을… 최고관리자 19-11-13 15:46 229 0
공지 <삼국사>와 지나 동이전을 바로 알려도 조선8도역사는 없… 최고관리자 19-11-08 10:34 310 0
공지 (필독) 사기 조선열전_1편_한사군 전쟁의 실상 (1) 최고관리자 18-09-06 10:41 3272 0
공지 삼국사(三國史) 신라본기 편 -이 책을 주목한다 (1) 최고관리자 19-10-28 14:52 375 0
공지 우리는 어디서 왔는가? (2) 최고관리자 19-10-23 10:42 412 0
공지 (동영상 강좌) 터키의 놀라운 발견_12000년전 유적 '쾨베클… 최고관리자 19-10-11 08:54 572 0
공지 (꼭 보세요) 우주의 중심 자미원 동영상 강좌 (2) 최고관리자 19-09-17 09:03 717 0
공지 (꼭보세요!) 신비의 카일라스_마고대성 (2) 최고관리자 19-06-27 09:04 1454 0
공지 (꼭보세요!) 소부도지 강의_부도복건_신라건국의 비밀! (2) 최고관리자 19-09-05 17:16 866 0
공지 '사기'에 나오는 치우환웅_3편_炎帝欲侵陵諸侯 최고관리자 19-09-05 16:54 711 0
공지 (필독/3원/28수7정) 천손민족의 자격_하늘을 아는 방법 최고관리자 17-02-26 16:42 11463 0
공지 자연사물 평화, 평등 사상 (1) 최고관리자 19-07-08 09:43 1102 0
공지 (처음 방문 필수_반드시 보세요) [운영자 직강] 1편으로 연속해… (1) 최고관리자 15-06-05 21:09 18280 0
공지 [운영자 직강]_부도지 2019 동영상강좌 (1) 최고관리자 19-06-29 15:29 1237 0
공지 중국의 동북공정 음모 대응방안_29페이지 최고관리자 14-08-19 08:47 16686 0
공지 역사홍보 자료_진실된 역사를 알려드립니다! 최고관리자 18-08-20 10:48 3505 0
공지 2017년 일만천년 천손민족의 역사_pdf 54페이지_전파하세요. 최고관리자 17-05-24 18:18 10512 1
공지 (처음방문 필수) 하늘에서 내려온 우리이야기 최고관리자 17-01-15 20:38 11163 0
1139 (박금) 요증 징심록연의 후기_5장 (2) 최고관리자 17-12-12 09:59 5626 0
1138 요 임금 유적도 나왔는데 우리는 왜 단군을 못믿나, 이해 불가하… 최고관리자 17-12-11 09:41 2679 0
1137 (박금) 요증 징심록연의 후기 _ 4장 (1) 최고관리자 17-12-09 14:35 4552 0
1136 천문류초 기원전 2470년 9월 오성결집 확인 최고관리자 17-12-07 12:36 3973 0
1135 세종대왕의 천문류초_안개(霧) 최고관리자 17-12-05 13:27 3711 0
1134 부도복건(符都復建)의 대업을 꿈꾼 김시습! 최고관리자 17-12-05 11:04 4539 0
1133 (박금) 요정 징심록연의 후기_제3장_이징옥, 이시애 장군이 거병… 최고관리자 17-12-05 10:07 4541 0
1132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11편_(수정)헌원지시 최고관리자 17-11-30 16:35 4996 0
1131 (충격) 놀라운 '남제서(南齊書)'의 대륙백제 기록 (2) 최고관리자 17-11-29 20:17 8103 0
1130 (박금) 요정 징심록연의 후기_제2장_15지 (1) 최고관리자 17-11-29 17:10 6026 0
1129 (박금) 요정 징심록연의 후기_제1장 (1) 최고관리자 17-11-29 16:53 4704 0
1128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10편_유이순제_2 (2) 최고관리자 17-11-29 14:18 5081 0
1127 슬슬 개발 준비하세요? 최고관리자 17-11-29 13:48 2652 0
1126 2017년 11월 29일 구리넷 브리핑 (2) 최고관리자 17-11-29 10:57 4726 0
1125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9편_유이순제 (1) 최고관리자 17-11-29 10:36 4151 0
1124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8편_생이신령 최고관리자 17-11-28 10:27 3081 0
1123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7편_황제생어수구 (1) 최고관리자 17-11-28 10:17 4112 0
1122 2017년 11월 27일 구리넷 브리핑 최고관리자 17-11-27 10:42 3897 0
1121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6편_소전자제후국호 (2) 최고관리자 17-11-27 09:51 4628 0
1120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 해설_5편 최고관리자 17-11-24 11:12 3149 0
1119 (2017년 11월 24일) 구리넷 브리핑 (1) 최고관리자 17-11-24 09:25 4878 0
1118 (기이한 인연) 몽족과 천부경의 비밀 (1) 최고관리자 17-11-23 11:36 5775 0
1117 가만 생각해 보니...탁록 최고관리자 17-11-23 11:09 3352 0
1116 (중요_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4편_참고지도_헌원이동 종합도 (1) 최고관리자 17-11-22 10:54 6694 0
1115 (원문헤설) 사기 오제본기_4편 (1) 최고관리자 17-11-21 14:05 5907 0
1114 (원문해설) 사기 오제본기_3편_황제자 소전지자 (3) 최고관리자 17-11-21 13:03 5101 0
1113 조선왕조실록의 천문기록 보는 법 최고관리자 17-11-21 12:53 3117 0
1112 (충격 그리고 신비) 티벳 피라미드 최고관리자 17-11-21 11:27 5828 0
1111 2017년 11월 21일 구리넷 브리핑 (3) 최고관리자 17-11-21 09:21 5761 0
1110 양해말씀_삼원과 칠정만_28수는 무리... 최고관리자 17-11-20 16:04 3571 0
1109 우즈베키스탄=조선남자들의 땅! 최고관리자 17-11-20 15:56 3379 0
1108 개천절 날에... 최고관리자 17-11-20 11:12 3145 0
1107 강덕유_서릿발 같은 간언_'임금이 부덕한 탓' 최고관리자 17-11-20 11:03 4163 0
1106 세종대왕_천문류초_지진='신하 분열조짐' 최고관리자 17-11-20 09:16 4355 0
1105 마고산성 앞을 흐르는 은하수 강 최고관리자 17-11-16 15:51 1880 0
1104 고모산성(姑母山城) 최고관리자 17-11-16 15:45 1948 0
1103 문경의 신비로운 마고유적 (1) 최고관리자 17-11-16 15:27 5665 0
1102 어쩌면 하나 같이... 최고관리자 17-11-16 10:23 4150 0
1101 오늘(음력 10월 3일_양력 11월 20일) 개천절 최고관리자 17-11-16 09:37 3849 0
1100 영조대왕이 객성을 두려워한 이유_3편 (1) 최고관리자 17-11-14 16:56 6099 0
1099 민족사학 단체가 더욱 분발해야 한다. 최고관리자 17-11-14 16:48 3672 0
1098 인하대 고조선연구소, 일제 관변학자가 왜곡한 고려국경 사실 밝… 최고관리자 17-11-13 15:37 3322 0
1097 베율로 가는 길 최고관리자 17-11-13 12:12 2619 0
1096 객성의 이동_2 최고관리자 17-11-10 10:35 2536 0
1095 (영조 천문 참고지도) 객성의 이동 최고관리자 17-11-10 10:15 2765 0
1094 영조 대왕이 객성을 두려워한 이유_2편 최고관리자 17-11-10 10:01 4157 0
1093 이병도 제자들은 사학이 아니라 ‘치학(癡學:바보학)’을 하는 … (1) 최고관리자 17-11-10 09:49 4978 0
1092 sbs 베율 탐사대 (3) 최고관리자 17-11-09 14:14 5932 0
1091 걱정마세요 (1) 최고관리자 17-11-09 12:59 5664 0
1090 (대국민 홍보_4편) 우주의 삼원중 천시원을 이해 합시다! 최고관리자 17-11-09 12:40 5721 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우리역사의 진실 ⓒ2011 구리넷(www.coo2.net) All rights Reserved.